뉴스 > 사회

휴가 마지막 날 사라진 부사관 숨진 채 발견…"유서 발견 안 돼"

기사입력 2020-07-01 11:19 l 최종수정 2020-07-08 12:0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휴가 복귀날 실종된 공군 부사관이 숨진 채로 발견돼 군 당국과 경찰이 수사에 나섰습니다.

오늘(1일) 대구지방경찰청 등에 따르면 전날 오후 1시 42분쯤 대구시 달성군 사문진교 남쪽 30m 낙동강 변두리에서 강원도 원주 공군부대 소속 하사 23살 A 씨 시신이 발견됐습니다.

유서는 없으며, 옷에서 현금 10만 원 상당이

나온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경북 고령군 출신인 A 씨는 휴가 마지막 날인 지난달 28일 연락이 두절돼 실종 신고가 접수된 상태였습니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사흘간 50여 명을 동원해 A 씨를 수색했습니다.

경찰 관계자는 "현재 군 부검의가 나와 부검 중"이라며 "사망 경위는 군에서 자체 조사할 예정"이라고 밝혔습니다.

[MBN 온라인뉴스팀]

화제 뉴스
  • 서울특별시장 금지 가처분 신청 각하…"요건 갖추지 못해"
  • 진중권, 병역 의혹 제기한 배현진에 "똥볼이나 차니 노답"
  • 사진 찍다가 바다에 추락한 20대 여성…화재도 잇따라
  • 경찰, 손정우 '범죄수익은닉' 수사 착수…이번 주쯤 아버지 조사
  • 정의당, 고 박원순 시장 조문 논란에 '제2 탈당 사태' 우려
  • 여야 지도부, 백선엽 장군 조문…"현충원 안장 놓고 고성"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