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대구 한복판 동성로 연기학원서 10명 집단감염

심우영 기자l기사입력 2020-07-03 19:32 l 최종수정 2020-07-03 20:2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앵커멘트 】
대구에서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86일 만에 두자릿수로 늘었습니다.
이들 대부분이 연기 학원 수강생인데, 학원이 유동인구가 많은 대구 중심가, 동성로에 있어 감염 확산이 우려됩니다.
심우영 기자입니다.


【 기자 】
대구 중구의 한 연기학원에서 수강생 등 9명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습니다.

수강생과 접촉한 1명도 감염됐습니다.

방역당국은 고등학생 1명이 확진되자, 학생이 다닌 연기학원 수강생 등 34명을 검사했습니다.

▶ 스탠딩 : 심우영 / 기자
- "방역 당국은 연기학원을 폐쇄하고, 방역작업에 나섰지만, 밀폐된 공간에서마스크를 제대로 쓰지 않는 등 방역 수칙을 지키지 않아 추가 감염이 우려됩니다."

연기 학원은 대구 번화가인 동성로와 가까워 지역사회 전파 위험이 큽니다.

방역당국은 확진 학생이 다니는 3개 고등학교의 등교를 중지하고, 감염원을 찾는 데 주력하고 있습니다.

▶ 인터뷰 : 김종연 / 대구시 감염병관리지원단 부단장
- "여성 중에 최초 증상으로 나타나는 사람이 본인 진술에 따르면 6월 22일에 한 명, 23일에 한 명 있습니다. 저희가 누가 최초의 환자인지 조금 더 고민을…."

또 예체능 학원 89곳에 대해 집합제한 행정조치를 내렸습니다.

▶ 인터뷰 : 채홍호 / 대구시 행정부시장
- "부득이 학원을 운영하게 될 때는 방역수칙의 준수 여부를 점검하여 위반 시 집합금지 행정조치를 취할 방침입니다."

대구지역 확진자는 지금까지 모두 6,924명입니다.

MBN뉴스 심우영입니다. [ simwy2@mbn.co.kr ]

영상취재 : 김형성 기자
영상편집 : 이유진


화제 뉴스
  • 장미 지나가도 6호 태풍 올까? '메칼라' 북상 중
  • 청와대 수석 일부 교체…정무수석 최재성·민정수석 김종호
  • 진중권, 문찬석 비판한 임은정에 "국민이 아는 간교한 사골 검사"
  • 계속된 집중호우에 낙동강 상류 둑 붕괴…복구작업 마무리 단계
  • '보험금 95억' 캄보디아 만삭 아내 사망 사고 남편 금고 2년
  • 알루코, 전기차 배터리 부품 5천 억 수주 대박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