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성 접대' 술자리…제5의 인물은 누구?

기사입력 2009-04-04 18:56 l 최종수정 2009-04-04 18:56

【 앵커멘트 】
청와대 행정관이 부적절한 술자리를 갖기 전 저녁 식사에 '제5의 인물'이 있었다는 의혹이 증폭되고 있습니다.
경찰은 관련자들로부터 당시 상황을 수사하고 있지만, 진술이 엇갈려 쉽지 않아 보입니다.
박명진 기자가 보도합니다.


【 기자 】
'성 접대'에 관련된 또 다른 인물이 있었을까?

민주당 최영희 의원은 저녁식사 자리에 이미 알려진 4명 외에 또 다른 1명이 있었다고 주장했습니다.

▶ 인터뷰 : 최영희 / 민주당 의원
- "오리고기 집에 참석한 제3의 인물이 성 접대의 핵심 인물이라는 것을 말씀드리고 싶습니다."

경찰은 이 인물이 누구인지 파악하는 데 주력하고 있습니다.

▶ 인터뷰 : 손창배 / 마포경찰서 수사과장
- "오리집에서 4명 이외에 한 명이 더 있었다는 의혹에 대해서 관련자들을 소환해서 확인 중입니다."

경찰은 이미 케이블업체 문 팀장과 방통위 신 과장 등 2명을 소환했고, 술자리에 참석한 사람이 몇 명인지, 접대성 자리였는지 등 사실 관계를 확인했습니다.



경찰은 보다 명확한 조사를 위해 식당 여종업원을 참고인 자격으로 불렀고, 청와대 김 전 행정관도 다시 소환할 예정입니다.

또 관련자들의 통화내역 한 달치를 점검하고, 성매매가 이뤄진 모텔 앞 CCTV도 분석할 예정입니다.

mbn뉴스 박명진입니다.


< Copyright ⓒ mbn.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화제 뉴스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