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한국갤럽 "문재인 정부 부동산 정책 '잘못하고 있다' 64%"

기사입력 2020-07-10 13:34 l 최종수정 2020-07-17 14:0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문재인 정부의 부동산 정책에 대한 부정적 평가가 정부 출범 후 최고치를 기록했다는 조사 결과가 오늘(10일) 나왔습니다.

한국갤럽이 8일부터 사흘간 조사한 결과 '정부가 부동산 정책을 잘못하고 있다'는 응답은 64%로, '잘하고 있다'는 답변(17%)에 47%포인트 앞섰습니다.

부정적 응답은 6·17 대책 발표 전인 지난달 초보다 22%포인트 늘며 문재인 정부 출범 후 최고치를 기록했습니다.

직전 최고치는 지난해 9월 13일 61%였습니다. 당시는 정부가 8·27 대책을 내놓은 직후로 서울 집값이 가파르게 상승하던 시기입니다.

향후 1년 집값 전망에 대해서는 61%가 '오를 것'이라고 답하며 마찬가지로 현 정부 출범 후 최고치를 경신했습니다.

이는 직전 최고치였던 지난해 12월보다 6%포인트 오른 수치입니다.

'내릴 것'이라는 응답은 12%에 그쳤고, 18%는 '변화 없을 것'이라고 내다봤습니다.

정부가 부동산 시장 규제를 현재보다 강화해야 한다는 응답은 50%로 나타났습니다.

완화해야 한다는 답변은 30%였습니다.

응답자의 44%는 부동산 관련 세금이 '현재보다 높아야 한다'고 봤습니다. '낮춰야 한다'는 응답

33%에 비해 11%포인트 높았습니다.

한국갤럽은 "정부의 부동산 정책 실효성과 별개로 투기 억제·시장 안정화 방향에는 공감하지만, 관련 세금 인상에는 우려의 시선도 적지 않음을 보여준다"고 분석했습니다.

이번 조사는 만 18세 이상 1천 1백명을 대상으로 진행됐습니다.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서 ±3.1%포인트입니다.

[MBN 온라인뉴스팀]


화제 뉴스
  • [단독] 또 버스에서 마스크 난동…경찰에 현행범 체포
  • 태안 코로나19 확진자…부부와 1살 남아
  • 통합 "국민 현명"…여권, 위기감 확산 속 노영민은 유임
  • 새 임대차법 2주…서울 아파트 전세 줄고 월세 늘고
  • 성추행 혐의 부산시의원 "무고죄 맞고소"…피해자 측 영상 공개
  • "한 해 농사 다 망쳤다"…침수된 집 치우고 논밭에 나가보니 '망연자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