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단독] 도심 한복판서 또 몽골인끼리 폭력

기사입력 2020-07-15 19:20 l 최종수정 2020-07-15 20:1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앵커멘트 】
지난주 서울 한복판에서 몽골인들 사이에서 벌어진 집단 폭행 소식, 전해드렸는데요.
이번에도 몽골인들끼리 시비가 붙어서 폭행까지 이어지는 사건이 벌어졌습니다.
조동욱 기자의 보도입니다.


【 기자 】
늦은 밤, 남성 3명이 술을 마시며 대화를 나눕니다.

잠시 뒤 한 남성이 격분한 듯 술병으로 다른 남성을 공격합니다.

주변에서 말려보지만 남성은 다시 자리로 돌아와 주먹을 휘두릅니다.

서울의 한 편의점 앞에서 40대 몽골인 남성 A씨가 술병으로 같은 국적의 30대 남성을 폭행하는 모습입니다.

▶ 인터뷰 : 목격자
- "새벽에 세 명이서 술을 마시다가 소리가 났어요. 소주병이 깨지는 소리가…. 저 앞쪽으로 나가서 다투고 있더라고요. 비 오는 와중에…."

▶ 스탠딩 : 조동욱 / 기자
- "A 씨는 편의점에서 이곳으로 자리를 옮긴 후, 피를 흘리는 피해자에게 폭행을 이어갔습니다."

A 씨는 함께 술을 마시고 말다툼을 하다 범행을 저질렀는데, 피해자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서울 광진경찰서는 A 씨를 특수상해 혐의로 입건하고 정확한 사건 경위를 조사하고 있습니다.

지난 5일에도 몽골인 간 집단폭행 사건이 벌어지는 등 외국인이 저지르는 폭행 사건이 끊이지 않고 있는 상황.

전문가들은 국내 체류 외국인이 꾸준히 늘어나고 있는 만큼, 외국인 범죄를 막기 위한 별도의 대책이 마련돼야 한다고 지적했습니다.

MBN뉴스 조동욱입니다. [ east@mbn.co.kr ]

영상취재: 김진성 기자
영상편집: 최형찬


화제 뉴스
  • 장미 지나가도 6호 태풍 올까? '메칼라' 북상 중
  • 계속된 집중호우에 낙동강 상류 둑 붕괴…복구작업 마무리 단계
  • 진중권, 문찬석 비판한 임은정에 "국민이 아는 간교한 사골 검사"
  • 제약사 한국파마, 상장 첫날 상승 출발…공모가 대비 131%↑
  • '보험금 95억' 캄보디아 만삭 아내 사망 사고 남편 금고 2년
  • 조국 딸, 집 찾아와 초인종 누른 기자 '주거침입·폭행치상' 혐의로 고소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