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인천 무의도서 여행용 가방 속 숨진 20대 남성 발견... 경찰 수사 중

기사입력 2020-08-02 09:59 l 최종수정 2020-08-09 10:0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인천 무의도 한 선착장에 버려진 여행용 가방에서 20대 남성이 숨진 채 발견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습니다.

2일 인천 중부경찰서에 따르면 지난달 31일 오전 11시 45분께 인천시 중구 무의동 한 선착장에 수상한 여행용 가방이 버려져 있다는 신고가 접수됐습니다.

경찰은 현장에 출동해 이 선착장 한 컨테이너 뒤에 버려진 여행용 가방에서 20대 남성 A씨가 숨져 있는 것을 발견했습니다.

A씨의 시신은 훼손되지 않고 옷을 착용한 상태였다. 유류품은 발견되지 않았습니다.

경찰은 A씨가 살해된

것으로 보고 주변 폐쇄회로(CC)TV 영상을 확보해 분석하고 있지만, 아직 특이점은 발견하지 못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경찰은 A씨 유족과 주변인들을 상대로 탐문 수사를 벌이며 정확한 경위를 조사하고 있습니다.

경찰 관계자는 "A씨는 서울 거주자로 파악됐다"며 "자세한 내용은 수사 중이어서 밝힐 수 없다"고 말했습니다.

[MBN 온라인뉴스팀]


화제 뉴스
  • 서울·경기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로 격상…"타지역 이동 자제"
  • 트럼프 "틱톡 미국사업 90일 안에 매각하라"
  • 강원도 인제에서 첫 아프리카돼지열병 바이러스 검출…총 706건 발생
  • PC방, 19일 오후 6시부터 '고위험시설'로 지정
  • "완치자 혈장, 치료에 효과 징후"…미국 누적 확진자 530만 넘어
  • 문 대통령 "일본과 언제든 마주 앉을 것…남북 협력이 최고의 안보"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