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아산, 폭우로 산사태 휩쓸리고 맨홀 빠지는 등 3명 실종…수색 중

기사입력 2020-08-03 17:31 l 최종수정 2020-08-10 18:0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오늘(3일) 오후 1시 40분께 충남 아산시 탕정면 한 승마장 인근에서 "맨홀에 사람이 1명 빠졌다"는 내용의 119 신고가 소방당국에 들어왔습니다.

실종자는 폭우로 떠내려온 부유물을 걷어내는 작업을 하다가 수압에 못 이겨 맨홀에 휩쓸린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119 대원은 현장에서 수색 작업 중입니다.

오늘 오후 2시 3분께 송악면에서는 "고령의 주민 2명이 하천에 빠져 모습이 보이지 않는다"는 신고가 들어와 경찰과

소방당국이 상황을 파악하고 있습니다.

이들은 민가 마당에 있다가 산사태로 떠밀려 온 토사에 중심을 잃고 인근 온양천에 빠진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구조팀은 마을 출입구와 큰 도로를 잇는 유곡2교 근처에 인력을 투입해 이들의 행방을 찾고 있습니다.

이날 아산에는 오후 한때 시간당 40㎜ 안팎의 강한 비가 쏟아졌습니다.

[MBN 온라인뉴스팀]


화제 뉴스
  • "조상님 일찍 왔어요"…귀성 자제 요청에 이른 성묘 행렬
  • [종합뉴스 단신] 이재명, 지역화폐 단점 지적한 윤희숙에 "공개 토론하자"
  • 평택 폐기물재활용시설 화재로 2명 사망…주말 전국 화재 잇따라
  • 추미애 보좌관 "휴가 대리 신청" 진술…민원실 통화 기록은 '없어'
  • [뉴스추적] 김홍걸 제명 '일파만파'…이낙연 '당 기강잡기?'
  • 재감염 의심사례 조사…거리두기 2단계 연장 여부 내일 결정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