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한강 홍수주의보 발령…강변 공원 곳곳 침수

기사입력 2020-08-06 18:00 l 최종수정 2020-08-06 18:0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앵커멘트 】
한강 상류댐들의 방류가 계속되고 있는 가운데, 수도권에 내린 많은 비로 한강에는 홍수주의보가 발령됐습니다.
도심 곳곳에서 차량 통제가 이어지고 있습니다.
잠수교에 나가 있는 취재기자 연결해 자세한 소식 알아보겠습니다.
김현 기자 소식 전해주시죠


【 기자 】
네, 지금 제 뒤로 보이는 잠수교가 닷새째 통제되고 있습니다.

보시면 잠수교는 흔적도 없이 물에 잠겼고요.

지금 한강물이 반포대교 상단까지 올라온 모습입니다.

현재 잠수교 수위는 11미터를 훌쩍 넘겼지만, 계속 높아지고 있습니다.

2011년 7월 기록했던 11.03미터도 넘어섰습니다.

소양강댐이 어제 오후부터 수문을 열면서 한강 수위에 영향을 주고 있습니다.

서울 도로 곳곳도 통제되고 있는데요.

올림픽대로와 염창나들목부터 동작대교까지, 강변북로도 원효대교 북단이 통제 중이며 동부간선도로는 전 구간이 통제 중입니다.

오늘 저녁 퇴근길에도 극심한 혼잡이 예상됩니다.


【질문2】
한강에 있는 공원들도 침수 된 곳이 많다고 들었는데, 그곳 상황은 어떤가요?


【 기자 】
한강변의 공원들도 물에 잠겼습니다.

제가 나와있는 이곳 잠수교 쪽 반포 한강공원을 비롯해 11개 한강공원의 출입이 모두 통제된 상태입니다.

서울시는 한강 본류에 홍수주의보가 발효됨에 따라,

한강변 산책로를 오갈 때 이용하는 보행자 나들목도 통제 중이라고 밝혔습니다.

한강뿐만 아니라 청계천과 도림천 등 서울 시내 하천 18곳도 출입 금지된 상태입니다.

하천변은 특히 위험하므로 기상상황이 호전되더라도 공원이 복구되기까지는 방문을 자제하셔야 합니다.

지금까지 서울 잠수교에서 MBNN뉴스 김현입니다.

영상취재 : 임채웅 기자
영상편집 : 김경준



화제 뉴스
  • 법정 선 나경원 "패스트트랙 충돌, 여당 횡포에 대한 저항"
  • [속보] 보건당국 "국내 코로나19 첫 재감염 의심자는 서울 거주자"
  • [김주하 AI 뉴스] 경찰, 분당 '화투 살인' 용의자 석방 논란
  • '사ㅏㅇ려0ㅔ요' 의미 알아채 생명 살린 소방관 복지부 표창
  • 분당서 70대 여성 2명 피살…용의자는 같이 화투한 이웃
  • GC녹십자, 코로나19 혈장치료제 국내 환자 첫 투여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