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수도권 내 교회 소모임 감염 확산…일본에선 변종 코로나19 유행

이혁준 기자l기사입력 2020-08-09 19:30 l 최종수정 2020-08-09 20:2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앵커멘트 】
수도권 내 교회 소모임발 집단감염 여파로 코로나19 지역발생 신규 확진자가 연이틀 30명을 기록했습니다.
일본에서는 변종 코로나19 바이러스가 도쿄를 중심으로 확산하고 있습니다.
이혁준 기자입니다.


【 기자 】
0시 기준 신규확진자가 36명을 기록하며 어제 43명보다 줄었지만, 지역발생은 30명으로 같습니다.

수도권을 중심으로 교회 소모임에서 감염자가 계속 나오는 탓입니다.

서울의 한 선교회 소모임은 누적 확진자가 5명으로 늘었고, 경기 고양시 내 교회 2곳과 관련해서는 감염자가 모두 44명입니다.

고양시 내 교회발 집단감염은 어린이집과 다단계 판매업체를 비롯해 지역사회 감염으로 이어지고 있습니다.

방역당국은 해당 교회들이 예배 뒤 단체식사를 하면서 대화를 했거나, 환기시설이 없는 지하 1층이어서 감염에 취약했다고 지적했습니다.

이에따라 교회 소모임 등을 금지하는 방안을 다시 시행할지, 더 강화한 규제를 적용할지 검토 중입니다.

▶ 인터뷰 : 박능후 / 보건복지부 장관
- "교회에서 과거와 같은 유형의 집단감염이 또다시 발생한 것에 대해 매우 우려하고 있습니다."

일본에서 발견한 코로나19 바이러스 변종은 새로운 위협요인입니다.

일본 국립감염증연구소는 올해 6월 중순 도쿄를 중심으로 유행한 코로나19 바이러스의 유전자 배열이 새로운 타입이라고 발표했습니다.

일본 도쿄에서는 최근 일주일 동안 신규 확진자가 2,400여 명을 기록했습니다.

일본 내 하루 신규 확진자는 이틀 연속 1,500명을 넘었고, 전국 누적 확진자는 4만 8천여 명입니다.

MBN뉴스 이혁준입니다.

영상취재: 이종호 기자
영상편집: 최형찬



기자 섬네일

이혁준 기자

보도국 사회2부이메일 보내기
  • 대일외국어고등학교 프랑스어과
    고려대학교 동양사학과
    2005년 MBN 입사
    노동, 환경, 부동산, 금융, 국제, 유통, 보건복지 취재
  • 기자는 취재로 말합니다...
화제 뉴스
  • 국방부 "북한군, 실종 공무원 총격 후 시신 해상서 불태워"
  • 트럭에서 부부 시신 발견…말기 암 아내와 남편
  • 대낮에 술 취해 6층서 벽돌 던진 20대…차량 파손·행인 부상
  • 고려대 교수들, 유흥업소서 법인카드 '촥'…연구비 등 7천만 원 탕진
  • 어업지도선 무궁화 10호 이동 경로와 역할은?
  • 국내 확진 이틀째 세 자릿수…거리두기 완화하자 고삐 풀렸나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