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모텔서 나오는 남녀에 "불륜 증거 잡았다"…2천500만 원 갈취

기사입력 2020-09-16 10:10 l 최종수정 2020-09-16 10:4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진주경찰서 전경 / 사진=연합뉴스
↑ 진주경찰서 전경 / 사진=연합뉴스

경남 진주경찰서는 모텔서 나오는 남녀를 협박해 돈을 뜯어낸 혐의(공동공갈 등)로 38살 A씨 등 3명을 구속했다고 오늘(16일) 밝혔습니다.

사회 선후배인 A씨 등은 지난 4월부터 이달 4일까지 진주지역 모텔에서 나오는 차량을 미행해 집 주소와 휴

대전화 번호 등 개인정보를 알아낸 뒤 "불륜관계 증거를 확보했다"며 12명을 협박, 3명으로부터 2천500만원을 갈취한 혐의입니다.

경찰은 한 피해자가 돈을 전달하기로 한 사천지역 졸음쉼터 인근에서 잠복한 끝에 A씨 등을 붙잡았습니다.

무직인 A씨 등은 코로나19로 생활이 어려워져 범행을 저지른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MBN 온라인뉴스팀]


화제 뉴스
  • [단독] "내가 죽였다"…아내 살해한 남성, 아버지 산소에서 자수
  • [단독] '나 홀로 사고' 음주 측정 거부한 경찰
  • 추미애 "어이없네" 발언 논란…야 "국회 권위 땅에 떨어져"
  • [픽뉴스] 동부지검 속전속결 + 정경심처럼 수사
  • 여야, 4차 추경안 전격 합의…통신비 2만 원은 선별 지원
  • 코로나19 확진자 사흘째 감소…"트윈데믹 통제 가능"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