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서정협 서울시장 권한대행 병가…행정2부시장이 직무대리

기사입력 2020-09-16 21:3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서울시장 권한대행을 맡고 있는 서정협 행정1부시장이 병가를 내면서 김학진 행정2부시장이 당분간 '서울특별시장 권한대행 직무대리'를 맡게 됐다.
16일 서울시에 따르면 서 부시장은 이달 15일부터 29일까지 보름간 건강상 이유로 병가를 냈다. 그는 추석 연휴가 끝난 후인 10월 5일 업무에 복귀할 예정이다.
서 부시장은 고 박원순 전 서울시장이 사망한 다음날인 7월 10일부터 시장 권한대행을 맡아 왔다. 그는 몇 달 전부터 수술을 받으려고 했으나 갑자기 시장 권한대행을

맡게 된데다 코로나19 대응 등 현안이 많아 수술 일정을 미뤄 온 것으로 알려졌다.
서 부시장 부재중에 서울시장 권한대행 직무대리를 맡을 김 부시장은 지난 7월 1일 행정2부시장에 임명됐다.
서 부시장의 원래 업무인 행정1부시장 직무는 김의승 경제정책실장이 대신한다.
[조성호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화제 뉴스
  • [단독] "내가 죽였다"…아내 살해한 남성, 아버지 산소에서 자수
  • [단독] '나 홀로 사고' 음주 측정 거부한 경찰
  • 추미애 "어이없네" 발언 논란…야 "국회 권위 땅에 떨어져"
  • [픽뉴스] 동부지검 속전속결 + 정경심처럼 수사
  • 여야, 4차 추경안 전격 합의…통신비 2만 원은 선별 지원
  • 코로나19 확진자 사흘째 감소…"트윈데믹 통제 가능"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