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광주 산수동 주택가 수돗물서 녹물 나와 100여 세대 불편 겪어

기사입력 2020-09-19 16:57 l 최종수정 2020-09-26 17:0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광주 주택가 수돗물에서 녹물이 나와 100여 세대가 불편을 겪었습니다.

19일 광주시 상수도사업본부 등에 따르면 이날 오전 8시 30분께부터 광주 동구 산수동 주택가 100여 세대에서 녹물이 나온다는 신고가 접수됐습니다.

오후 4시 현재 대부분 주택에서 다시 맑은 물이 나오고 있는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녹물의 원인은 밝혀지지 않았으나 오래된 주택가와 아파트를 중심으로 신고가 들어왔습니다.

시 상수도사업본부는 인근에 수도관 공사나 다른 공사로 인해 배관이 손상된 곳도 없었다며 추후 다시 조사를 진행할 방침입니다.

앞서 지난 6월에도 광주 서구 한 아파트단지에서도 수도관 공사 장기화로 인해 저수조로 흙과 이물질이 흘러들면서 황톳빛 수돗물이 나와 570여 가구가 피해를 봤습니다.

지난해 11월에는 남구

주월·월산동, 서구 화정·염주동 일대 500여 가구와 주변 학교 수돗물에서 이물질이 나와 시민들이 큰 불편을 겪었습니다.

시 상수도사업본부는 남광주역∼백운광장 간 도시철도 2호선 1단계 공사와 함께 백운광장 주변 노후 상수도관을 교체하기로 했습니다.

광주시는 수돗물 사고 재발을 막기 위해 수도 행정과 조직을 대대적으로 개편했습니다.

[MBN 온라인뉴스팀]


화제 뉴스
  • 임은정 "검찰 자성 필요" 글에…"죄송하지만 정치검사가" 댓글
  • 해운대 시그니엘 호텔서 현수막 설치 중 추락한 20대 의식불명
  • 의식 불명 상태로 발견된 엄마와 쌍둥이 자녀…극단적 선택 추정
  • "무릎에 입술 맞추고…" 박원순 성추행 의혹 묘사에 여당 '발끈'
  • '마약 혐의' 유명 인디밴드 멤버 실형…수사 중에도 투약
  • 진중권, 민주 보궐선거 당원투표에 "박정희 수법 벤치마킹"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