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경남, 첫 코로나19 사망자 발생…"코로나가 급성심근경색에 영향 미쳤을 것"

기사입력 2020-11-22 16:02 l 최종수정 2020-11-29 16:0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경남에서 코로나19 사망자가 처음으로 나왔습니다.

경남도는 어제(21일) 오후 10시 14분쯤 마산의료원에 입원해있던 50대 남성 1명이 사망했다고 오늘 밝혔습니다.

이 남성은 지난 7일 무증상으로 확진 판정을 받았습니다.

기저질환은 없는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입원 후 폐렴 증상이 있었으나 치료를 마치고 퇴원을 논의하던 중 전날 오후 8시 25

분께 가슴 통증을 호소하다 사망했습니다.

방역 당국은 이 남성의 사망 원인은 급성심근경색으로, 코로나19 관련 폐렴과 연관성은 적다고 밝혔습니다.

그러나 코로나19 감염이 급성심근경색에 영향을 미쳤을 것으로 판단했습니다.

경남도 관계자는 "향후 장례와 관련된 절차에 있어 유가족을 적극적으로 지원하겠다"고 밝혔습니다.

[MBN 온라인뉴스팀]


화제 뉴스
  • [단독] 대구서 서울까지 300km 무면허 운전한 13살 소년
  • 추미애-윤석열 갈등 최정점…사퇴 논란 전망은?
  • 6일째 400명대 넘어…2단계 시행 효과는 언제쯤?
  • 인도서 30대 기자, 산 채로 불태워져 사망…"진실 보도한 대가"
  • 준다던 소상공인 새희망자금 차일피일
  • 문 대통령·정 총리, 추미애 면담…법무부 "사퇴 논의 없어"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LIVE 톡톡
    SNS 관심기사

      SNS 보기 버튼 SNS 정지 버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