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출근 안 한 윤석열…변호인단 꾸려 집행정지 신청 준비

기사입력 2020-11-25 19:19 l 최종수정 2020-11-25 19:4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앵커멘트 】
직무에서 배제된 윤석열 검찰총장은 자택에서 머물며 변호인단 선임 등 법적 대응을 준비 중인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이르면 이번 주 안으로 법원에 직무배제 처분의 효력을 멈춰달라는 집행정지 신청을 낼 것이란 전망입니다.
서영수 기자입니다.


【 기자 】
윤석열 검찰총장은 대검찰청으로 출근하지 않았습니다.

추미애 장관이 직무배제 명령을 내린 직후부터 효력이 발생해 총장직을 수행할 수 없게 됐기 때문입니다.

윤 총장은 집에 머물며 법적 대응을 위한 변호인단 선임을 고심 중인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일단 변호인단이 정해지는대로 추 장관의 직무배제 처분의 효력을 멈춰달라는 집행정지 신청을 낼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법원이 이를 받아들이면 윤 총장은 직무에 복귀한 상태에서 소송을 이어가게 됩니다.

법조계 안팎에서는 행정처분에 불복하는 본안 소송은 윤 총장의 임기인 내년 7월까지는 결론이 나기 어려울 것으로 보고 있습니다.

당분간 총장 직무대행을 맡게 된 조남관 대검 차장검사는 "어깨가 무겁고 매우 안타깝다"며 "검찰 개혁의 대의 하에 하루빨리 조직을 추스르겠다"고 밝혔습니다

▶ 스탠딩 : 서영수 / 기자
- "윤석열 총장의 고심이 깊어지는 가운데 사상 초유의 검찰총장 직무배제 사태는 결국 법정 공방으로 이어질 가능성이 높아 보입니다. MBN뉴스 서영수입니다."

영상취재 : 배완호 기자
영상편집 : 이유진



화제 뉴스
  • [단독] 술 취해 후배 얼굴 수 차례 흉기로 찌른 50대 체포
  • "30분간 물고문"…체육 강사가 초등생 폭행 증언 '충격'
  • 휴대폰으로 연말정산…홈택스, 민간인증서도 OK
  • "예배당 대신 교회 잔디밭에서" 가처분 기각에도 대면예배 강행
  • 북한, 3개월 만에 또 야간 열병식…김정은 '엄지척'
  • [포커스M] LG트윈타워 농성 한 달째…출구 없는 간접고용 갈등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