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서울서 울릉도 1시간…2025년 울릉도 하늘길 '활짝'

심우영 기자l기사입력 2020-11-27 19:31 l 최종수정 2020-11-27 20:1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앵커멘트 】
천혜의 섬으로 불리는 울릉도, 먼 뱃길 때문에 다녀오신 분들 많지 않은데, 5년 뒤면 누구나 쉽게 갈 수 있습니다.
서울에서 1시간 만에 도착할 수 있는 울릉공항, 대장정의 공사가 오늘 첫 삽을 떴습니다.
심우영 기자입니다.


【 기자 】
포항 여객선터미널에서 4시간, 217km 뱃길을 달려야 만나는 울릉도.

나리분지와 해중전망대, 일주도로까지, 신비의 섬으로 불리는 천혜의 관광지지만, 1년에 방문하는 사람은 45만 명 정도로 많지 않습니다.

서울에서 출발하면 꼬박 7시간, 교통이 불편하기 때문입니다.

파도가 높으면 방문을 포기해야 하는 울릉도 방문 길이 1시간으로 단축되는, 서울-울릉도 하늘길 개척, 울릉공항 건설 공사가 오늘 시작됐습니다.

총사업비는 6,651억 원, 1,200m 활주로에는 50인승 이하 소형 항공기가 뜨고 내립니다.

▶ 인터뷰 : 김병수 / 경북 울릉군수
- "서울~울릉 간 7시간 걸리던 여행길이 한 시간 이내로 단축되면서 울릉도 100만 관광시대가 활짝 열릴 거로 생각합니다."

뭍으로 나가는 길이 한없이 멀기만 했던 울릉도 주민들의 기쁨은 누구보다 큽니다.

▶ 인터뷰 : 김태주 / 울릉도 주민
- "공항이 생기면 응급환자뿐만 아니라 관광객도 많이 오고 또 우리 울릉군도 활성화도 되고…."

울릉공항 개항까지는 앞으로 5년.

생활 대변혁, 울릉 관광 100만 명 시대에 대한 꿈의 카운트다운이 시작됐습니다.

MBN뉴스 심우영입니다. [ simwy2@mbn.co.kr ]

영상취재 : 김형성 기자
영상편집 : 송지영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단독] "1번에 500원" 국민청원 동의해 주면 돈 제공?
  • [단독] 만취 상태로 400미터 역주행…마약 양성 반응 나와
  • 민주당, 상생연대 3법 입법화 추진…코로나 양극화 해소 기대
  • '의정부경전철 중학생 노인 폭행' 영상 유포…경찰 수사 착수
  • [단독] "물고문에 목숨 잃을 수도"…의사회 엄벌 촉구 성명
  • 유시민 공식 사과 "검찰이 불법 계좌 열람 사실 아냐"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