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문 안 잠긴 모텔방 들어가 자고 있던 여성 성폭행한 20대 징역 4년

기사입력 2020-11-29 09:46 l 최종수정 2020-12-06 10:0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잠겨 있지 않은 모텔 방을 찾아 들어가 술에 취한 여성을 성폭행한 20대에게 실형이 선고됐습니다.

울산지법 형사11부(박주영 부장판사)는 성폭력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 위반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A씨에게 징역 4년을 선고하고 성폭력 치료프로그램 80시간 이수를 명령했다고 오늘(29일) 밝혔습니다.

A씨는 올해 7월 울산의 한 모텔에 들

어가 술에 취해 자고 있던 여성을 성폭행한 혐의로 기소됐습니다.

A씨는 당시 자신이 묵고 있던 모텔이 아닌 곳에 들어가 문이 잠겨있지 않은 방을 물색한 후 범행한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재판부는 "일면식도 없는 피해자를 상대로 범행해 죄질이 매우 나쁘다"며 "범행을 인정하고 반성하는 점 등을 고려해 판결했다"고 밝혔습니다.

[MBN 온라인뉴스팀]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단독] 잠복 경찰에 딱 걸린 '70억 부동산 사기꾼'
  • TCS에 이어 대형교회까지…광주 '설상가상' 확진
  • IM선교회 마이클 조 작년 9월 "전국 교육시설 60개까지 늘릴 것"
  • 정 총리 "담뱃값 인상? 고려한 적도 추진 계획도 없다"
  • 새 차로 사슴 두 마리 친 뒤 22억 복권 당첨된 미국 남성
  • "친오빠가 찔렀다"…서울 주택가서 여성 흉기 피습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