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서울시, 지하철 배차 확대 등 수능일 특별교통대책 마련

기사입력 2020-11-30 09:19 l 최종수정 2020-11-30 09:3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서울시는 대학수학능력시험이 치러지는 다음 달 3일 대중교통을 늘리고 개인택시 부제를 해제하는 등 특별교통대책을 시행한다고 밝혔습니다.
서울시는 수능시험 당일 지하철 오전 집중 배차 시간을 평상시 7시에서 9시보다 긴 6시에서 10시로 늘리고 횟수도 28회 추가합니다.
시내버스와 마을버스는 오전 6시부터 8시 10분까지 최소 배차 간격으로 운행하고, 오전 4시부터 정오까지 개인택시 부제를 해제해 1만 9천여 대가 추가로 다닐 수 있게 합니다.


화제 뉴스
  • [뉴스추적] 바이든 "백신접종 참담한 실패"…재고 바닥나
  • 경기도, 전 도민에 10만 원 지급할 듯…이재명, 18일 공식발표
  • [뉴스추적] 이번 설 연휴에 가족 모일 수 있을까?
  • 술 마시고 교통사고 냈는데…'입 헹굼' 안 했다고 음주 무혐의
  • 윤호중 "검찰 수사권, 빨갱이 잡자고 줬던 것"…목표는 미군정?
  • 권덕철 "400명 이하 때 거리두기 완화 검토"…설 특별 방역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