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통영 해안가서 '토종 돌고래' 상괭이 사체…멸종위기종

기사입력 2020-11-30 11:40 l 최종수정 2020-12-07 12:0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경남 통영시 해안가에서 멸종위기종 상괭이 사체가 발견돼 해경이 현장 확인을 벌였습니다.

오늘(30일) 통영해양경찰서는 전날 오후 1시 6분쯤 통영시 산양읍 국립공원 해상탐방원 해안가에서 행인이 상괭이 사체를 발견해 신고했다고 밝혔습니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해경은 상괭이 사체가 길이 135㎝,

둘레 84㎝, 무게 50㎏ 정도라고 전했습니다.

체내 금속물과 불법 포획 여부를 정밀 확인한 결과 타살 흔적은 발견되지 않았습니다.

해경은 상괭이 사체를 절차에 따라 통영시 해양수산과로 인계했습니다.

우리나라 연안에서 자주 목격되는 상괭이는 멸종 위기 보호 동물로, 포획과 사냥은 물론 유통·판매가 금지돼 있습니다.

[MBN 온라인뉴스팀]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화제 뉴스
  • '울산 물고문 학대' 공분 확산…재판 3번 미룬 검찰도 고심
  • "영국발 변이 치명률도 높여"…남아공 변이는 백신 무력화?
  • '방학 하루 전 무단폐교' 은혜초…"학생 1인당 300만 원 배상"
  • 거제 해상서 10명 탑승한 대형선망 침수…해경 구조 중
  • 몽골인 집단 폭행 사망 '집행유예'…알고 보니 "폰번호 헌팅"
  • '경칩' 이젠 옛말…온난화에 남녘은 벌써 "개굴개굴"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