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오늘 초유의 코로나 수능…확진자·격리자도 시험 본다

기사입력 2020-12-03 07:16 l 최종수정 2020-12-10 08:0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상황에서 2021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수능)이 오늘(3일) 오전 8시 40분부터 전국에서 일제히 시행됩니다.

수능 지원자는 역대 최소지만, 교육부가 코로나19 확진자, 자가격리자도 응시할 수 있도록 준비한 영향으로 시험실은 전년의 1.5배로 늘었습니다.

이번 수능 지원자는 49만3천433명으로 1년 전인 2020학년도보다 10.1%(5만5천301명) 줄었습니다.

지원자 규모는 수능 제도가 도입된 1994학년도 이후 역대 최소로, 50만 명 밑으로 떨어진 것도 사상 처음입니다.

고3 재학생 지원자는 34만6천673명, 재수생·이른바 'n수생' 등 졸업생은 13만3천69명, 검정고시 출신 지원자는 1만3천691명입니다.

지원자 가운데 졸업생 비율은 27.0%로 2004학년도(27.3%) 이후 가장 높습니다.

수험생은 줄었음에도 시험장·시험실은 오히려 늘었습니다.

전날 기준으로 시험장은 전국 86개 시험지구에 1천383개 마련됐습니다. 작년(1천185개)보다 198개 늘었습니다.

시험실은 총 3만1천291개로 작년(2만1천 개)의 1.5배로 늘었습니다.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일반 시험실 당 수험생을 28명에서 24명으로 줄이고, 확진자·자가격리자·의심 증상자를 위한 시험실도 따로 마련한 영향입니다.

수능 당일 수험생들은 마스크를 반드시 착용하고 미리 배정된 시험장으로 가 발열 체크를 받고 일반 시험실로 입실합니다.

37.5도 이상의 열이 있거나 기침 등 의심 증상을 보이는 수험생은 2차 체크에서도 비슷한 증상이 나타날 경우 일반 시험장 내 5∼6개씩 마련된 별도 시험실로 이동해 시험을 봅니다.

자가격리자는 일반 시험장과 떨어진 별도 시험장에서, 확진자는 병원·생활치료센터에서 각각 응시합니다.

그제(1일) 기준으로 수험생 확진자는 37명, 자가격리자는 430명으로 집계됐습니다.

교육부는 수능 당일 새벽에 수험생이 확진 판정을 받아도 병원·생활치료센터에서 시험을 볼 수 있도록 하겠다는 방침입니다.


애초 이번 수능은 11월 19일로 예정됐지만, 코로나19로 1학기 개학이 3월에서 4월로 늦춰지면서 시험 일정도 2주 뒤로 미뤄졌습니다.

코로나19 확산세가 거세질 때마다 수능 연기론은 매번 불거졌습니다.

이에 교육부는 지난 9월 28일 코로나19 방역 대응을 위한 거리두기가 3단계로 격상되더라도 수능을 예정대로 치르겠다고 밝히며 수능 연기론 진화에 나섰습니다.

그러나 지난달 중순 이후 코로나19 3차 대유행이 가시화하면서 일부 수험생을 중심으로 수능을 재차 미뤄야 하는 것 아니냐는 목소리가 또 나왔습니다.

하지만 수능 이후 대학별 평가와 내년 신학기 일정, 수능을 재연기할 경우 빚어질 더 큰 혼란을 고려해 교육부는 예정대로 수능을 치르겠다는 입장을 견지했습니다.

교육부가 책상 앞면에 가로 60㎝, 높이 45㎝ 크기로 설치하는 칸막이와 관련한 논란도 수능 때까지 지속됐습니다.

수험생들은 칸막이가 놓일 경우 책상 공간이 좁아져

시험을 치르는 데 방해가 될 수 있다며 불만을 터뜨렸습니다. 칸막이의 재활용이 어렵다는 이유로 환경을 생각하지 않은 대책이라는 비판도 제기됐습니다.

그러나 교육부는 방역을 위해 불가피한 조처라며 설치 계획을 철회하기 어렵다고 선을 그었습니다.

다만 칸막이 재활용과 관련해서는 여론을 반영해 칸막이 재사용 방안을 환경부와 논의하기로 했습니다.

[MBN 온라인뉴스팀]


화제 뉴스
  • [단독] 물고문 놓친 경찰…재수사로 드러난 학대만 83건
  • "40년 만기 모기지 도입"…'공매도 재개' 한발 물러선 금융위원장
  • [현장에서]뜨거웠던 관심…왜 '풍림파마텍'은 조용할까?
  • 안철수, 입당 대신 통합경선 제안…김종인 '거부'
  • [단독] 집에서 지인끼리 술 마시다 흉기 휘둘러
  • [포커스M] 집 한채 값 게임 아이템…1000번 뽑아도 안 나온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