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단독] 계약직 강사 폭행한 인천 사립대 대학원장

김종민 기자l기사입력 2020-12-03 19:30 l 최종수정 2020-12-03 20:2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앵커멘트 】
인천의 한 사립대 대학원장이 계약직 강사를 폭행하는 일이 벌어졌습니다.
이 대학원장은 해당 강사에게 교수직을 제안하며 합의를 요구하기도 했는데요.
김종민 기자가 단독 보도합니다.


【 기자 】
지난 10월 27일 밤 11시쯤 서울 송파구의 한 골목에서 폭행사건이 벌어졌습니다.

가해자는 인천의 한 사립대학 특수대학원장인 A 씨, 피해자는 같은 대학원의 계약직 강사로 근무 중이던 B 씨였습니다.

▶ 인터뷰 : 목격자
- "발로 차서 넘어지셨어요. 넘어진 상태에서 밟았어요 때리고. 얼굴을 먼저 때렸지 주먹으로."

▶ 스탠딩 : 김종민 / 기자
- "당시 폭행은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이 현장에 도착하고 나서야 끝났고, 피해자는 곧바로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았습니다."

피해자는 요추 골절 진단을 받는 등 전치 10주의 부상을 입었습니다.

두 사람은 지난 여름, 학과 운영과 관련해 다툼을 벌이다 사이가 틀어졌고,

사건 당일 술에 취한 A 원장이 B 씨를 폭행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이후 B 씨는 서울 송파경찰서에 상해 혐의로 A 원장을 고소했습니다.

고소 사실을 알게된 A 원장은 B 씨에게 교수직을 제안하며 합의를 요구했습니다.

A 원장은 B 씨에게 연구원에서 연구교수로 신분을 변경할 수 있다며, 교수가 되면 곧바로 전공주임으로 임명해 전공 운영에 대한 전권을 주겠다고 말하기도 했습니다.

A 원장은 취재진에게, 평소 B 씨와 친하게 지내던 사이인데 여러가지 갈등이 생겼다며, 합의를 위해 노력 중이며 이후 시시비비가 가려질 것이라고 해명했습니다.

최근 두 사람을 불러 조사한 경찰은 조만간 사건을 마무리할 계획입니다.

MBN뉴스 김종민입니다.

영상취재 : 김영호 기자·김회종 기자
영상편집 : 오혜진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강남 유흥주점 덮치니 40여 명 '북적'…접대부·손님 무더기 검거
  • "차기 대권 적합도...이재명, 이낙연·윤석열보다 2배 앞서"
  • [김주하 AI 뉴스] 여야, 부동산 공약에 주력…실현 가능성 지적도
  • 학생 허벅지 만진 60대 여교수, 항소심서 감형
  • 러시아 관영 "러 전투기, 미 스텔스와 일대일 공중전 승리할 것"
  • BJ 감동란, 식당 성희롱 조작 의혹에 "11만원 벌자고?" 반박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