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코로나19 신규 확진 583명…서울 1천 명당 1명 감염 넘어서

신동규 기자l기사입력 2020-12-05 19:29 l 최종수정 2020-12-05 19:4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앵커멘트 】
오늘(5일) 0시 기준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수가 500명대를 기록했습니다.
어제(4일)보다는 신규 확진자 수가 다소 줄었지만, 상황이 나아졌다는 얘기는 아닙니다.
방역 당국은 감염 확산세가 좀처럼 꺾이지 않고 있다고 우려했습니다.
신동규 기자입니다.


【 기자 】
코로나19 신규 확진자는 583명으로 국내발생 559명, 해외유입 24명입니다.

국내발생 절반 정도가 서울에 집중됐습니다.

서울은 누적 확진자 수가 1만 명에 육박하면서 인구 1,000명당 1명이 코로나19에 감염됐습니다.

일상 감염이 속출하면서, 방역당국의 동선 추적이 이를 따라잡지 못하고 있습니다.

▶ 인터뷰 : 임숙영 / 중앙방역대책본부 상황총괄단장
- "지역사회에 잠재되어 있는 감염이 누적되어 있어서 아직까지는 (사회적 거리두기의) 효과가 충분히 나타나고 있지 않은 것으로 보입니다."

최근 확진자 10명 가운데 3명은 20~30대입니다.

젊은 층은 증상을 느끼지 못하는 경우가 많은 탓에 본인도 모르게 바이러스를 전파할 가능성이 크다는 게 문제입니다.

한편, 108명이 숨진 독감백신은 접종과 사망 사이에 인과성이 없다고 질병관리청이 공식 확인했습니다.

MBN뉴스 신동규입니다.

영상편집 : 오광환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강남 유흥주점 덮치니 40여 명 '북적'…접대부·손님 무더기 검거
  • 정청래 "대한민국은 문재인 보유국…최고의 사령관"
  • [속보] 공수처 "수사부·공소부 분리 편제…상호 견제"
  • "차기 대권 적합도...이재명, 이낙연·윤석열보다 2배 앞서"
  • BJ 감동란, 식당 성희롱 조작 의혹에 "11만원 벌자고?" 반박
  • 러시아 관영 "러 전투기, 미 스텔스와 일대일 공중전 승리할 것"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