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월성 원전 자료 삭제' 산업부 공무원 3명 기소

기사입력 2020-12-24 06:59 l 최종수정 2020-12-24 07:5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월성 1호기 원전과 관련해 내부 자료를 삭제하거나 관여한 혐의를 받고 있는 산업통상자원부 공무원들이 재판에 넘겨졌습니다.
대전지검 형사5부는 국장급 A씨 등 산업부 공무원 2명을 구속기소하고, 다른 국장급 공무원 B씨를 불구속기소했습니다.
검찰에 따르면 이들은 감사원의 자료 제출 요구 직전인 지난해 11월 월성 1호기 관련 자료 삭제를 지시하거나 이를 묵인·방조한 혐의 등을 받고 있습니다.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미국 최대의 적, 중국 아니었나?"…58%가 이 나라 찍었다
  • 증여받은 시골 땅에 구옥 걸쳐 있어도 '중과'…예외 없는 종부세
  • "말다툼하다 홧김에"…어머니 둔기로 살해한 20대 아들
  • "아빠가 생일선물로 7000만 원 주셨다" 사연에 누리꾼들 "신고한다"…왜?
  • 조동연 측 “성폭력으로 원치 않는 임신…軍 폐쇄성으로 신고 못 해”
  • '이재명 영입인재' 최예림의 5년 단골 식당 사장이 한 말은?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