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승리, '특수폭행교사' 혐의 추가…"유인석과 공모"

기사입력 2021-01-14 13:40 l 최종수정 2021-01-14 13:4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승리 / 사진=스타투데이
↑ 승리 / 사진=스타투데이

그룹 빅뱅의 전 멤버 승리(본명 이승현, 31)가 특수폭행교사 혐의로 추가 기소됐습니다.

오늘(14일) 오전 경기 용인시 소재 지상작전사령부 보통군사법원에서 승리의 성매매 알선, 횡령, 특경법 위반 등 혐의 관련 7차 공판이 열렸습니다.

오늘(14일) 공판에서는 승리의 특수폭행교사 혐의 추가 기소 사실이 공개됐습니다. 군 검찰에 따르면 승리는 2015년 12월 30일 서울 강남의 한 포차에서 지인들과 술을 마시던 중 자신이 있던 방을 열어본 손님과 시비가 붙었고 이에 항의하던 과정에서 또 다른 손님과 시비가 붙자 분노해 유인석 등이 포함된 단체채팅방에 이 사실을 알렸습니다.

이후 유인석은 평소 알고 지내던 모 폭력조직 조직원을 불러 피해자들에 욕설

을 하고 휴대폰을 빼앗으려 팔을 잡아당기거나 위협하는 등의 행위를 했습니다.

군 검사는 "피고인 이승현은 유인석과 공모해 자신의 위력을 과시하며 피해자들을 위협했다"며 "이에 따라 교사 공동정범으로 기소했다"고 밝혔습니다.

이에 승리 측 변호인은 "공소사실을 부인한다"며 "자세한 내용은 의견서를 제출하겠다"고 짧게 답했습니다.

[디지털뉴스부]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문 대통령 "과거에 발목 안돼"…한일 대화의지 보여
  • 홍준표 연일 이재명 때리기…지지율 격차는 3.5배
  • 코로나 백신 접종 '2만 1,177 명'…"이상 반응 152건 모두 경증"
  • [픽뉴스] '부울경 마저도….' '22사단 리모델링' '39일 만의 연설'
  • 위독한 아빠 보러 갔다가…자가격리 위반 여성 '벌금 150만원'
  • "가해자들 파워 막을 수 없다"...'쌍둥이 자매' 학폭 추가 폭로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