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PC방단체, "오후 9시 이후 영업 재개"…정부 영업제한 불복 선언

기사입력 2021-01-18 17:55 l 최종수정 2021-01-25 18:0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PC방 업계의 소상공인 단체 중 하나인 한국인터넷콘텐츠서비스협동조합이 오늘(18일) 정부의 PC방 영업 제한 조치에 불복 선언을 하고 이날 오후 9시 이후 영업을 재개하겠다고 밝혔습니다.

협동조합은 이날 보도자료를 통해 "지난달 8일부터 실시된 거리두기 2.5단계가 다시 2주 연장되고 언제 정상영업을 할 수 있을지도 모르는 상황에서 PC방 업계는 더는 소상공인, 자영업자만의 고통을 강제하는 방역 정책에 동의할 수 없다"고 밝혔습니다.

협동조합은 "전기요금도 되지 않는 재난지원금으로 고통을 감내하라는 정부의 무책임한 정책과 유사 PC방

영업을 방치하는 안일한 행정에 전 재산을 투자해 생업을 이어가는 PC방 사업주들은 이미 생존 한계에 이르렀다"고 주장했습니다.

또 "PC텔과 스터디카페 등이 오후 9시 이후 PC방의 영업 제한 조치를 이용해 게임물을 제공하며 유사 PC방 영업을 하는 실정"이라면서 "심야에 청소년을 출입시키고 흡연도 방조하고 있다"고 강조했습니다.

[디지털뉴스부]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화제 뉴스
  • 기성용 성폭행 의혹, 엇갈리는 주장…진실은?
  • 어제 백신 이상반응 97건…알레르기 반응은 없어
  • [시사스페셜] 유승민 전 의원 "윤석열 총장, 제 3지대서 시작할 가능성"
  • '세계 3위' 인천공항 있는데…가덕도 '물류 허브' 가능할까?
  • 김동성, 의식 흐릿한 상태로 병원 이송…"생명 지장 없어"
  • '58세' 데미 무어, '7억 전신성형' 후 근황 공개 '깜짝'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