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단독] 돈 때문에 고시원 이웃에 흉기 난동…60대 남성 체포

기사입력 2021-02-22 19:20 l 최종수정 2021-02-22 20:1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앵커멘트 】
60대 남성이 같은 고시원에 사는 이웃에게 흉기를 휘둘렀다가 현행범으로 체포됐습니다.
대신 작성해준 기초생활수급비 서류가 잘못돼 돈을 제때 못받게 되자 다툰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박규원 기자가 단독 보도합니다.


【 기자 】
구급차 한 대가 황급히 유턴을 합니다.

뒤이어 순찰차가 연달아 들어오고 경찰이 도착합니다.

지난 20일, 서울 양천구의 한 고시원에서 60대 남성이 이웃에게 흉기를 휘둘러 경찰이 출동하는 모습입니다.

▶ 인터뷰 : 목격자
- "난리 났었어요. 경찰차 구급차 오고 국과수에서도 나왔고…."

▶ 인터뷰 : 인근 상인
- "XX로 뭐 휘둘러서 목을 찔렸다고…."

▶ 스탠딩 : 박규원 / 기자
- "범행을 벌인 남성은 출동한 경찰에 의해 이곳 고시원에서 현행범으로 체포됐습니다."

병원으로 옮겨진 피해 남성은 다행히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것으로 파악됐습니다.

고시원 입주자였던 두 남성은 피해 남성이 가해 남성의 기초생활수급비 서류를 잘못 작성해 수령에 차질을 빚게 되자 다툰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범행 당시 두 남성은 술을 마시지는 않았던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서울 양천경찰서는 남성을 살인미수 혐의로 입건하고 구속영장을 신청했습니다.

MBN뉴스 박규원입니다.
[pkw712@mbn.co.kr]

영상취재 : 김현석 기자
영상편집 : 유수진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윤석열 1위' 요동치는 판세…"반짝 지지율" vs "국민 정서"
  • 문 대통령 '수사·기소 분리' 재확인…고검장들 "중수청 우려"
  • [MBN 백브리핑] 윤석열 전 검찰총장, 외모에도 변화가?
  • "정신과 약 처방까지"…여성 경찰관 '성희롱 폭로' 파장
  • AOA 출신 권민아 "중학생 때 성폭행 당해…이름대면 아는 유명인"
  • '탱크 저격' 오마이걸 승희 측 "악의적 괴롭힘, 선처없다"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