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제주 해안서 밍크고래·상괭이 사체 발견…포획 흔적 없어

기사입력 2021-03-06 13:06 l 최종수정 2021-03-13 14:0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제주 해안에서 밍크고래와 상괭이 사체가 잇따라 발견됐습니다.

제주해양경찰서는 어제(5일) 오후 11시 57분쯤 제주시 애월읍 하귀2리 미수포구 인근 해안에서 고래 사체를 발견했다는 A씨의 신고를 접수했습니다.

제주해경 한림파출소 순찰팀이 현장에 도착해 전문가를 통해 확인한 결과 고래 사체는 죽은 지 10일 정도 지난 수컷 밍크고래였습니다.

크기는 길이 340㎝, 둘레 170㎝, 몸무게 250㎏ 정도였으며 불법포획 흔적은 없었습니다.

해경에 따르면 밍크고래는 고래자원의 보존과 관리에 관한 고시에 따라 불법 포획할 경우 징역 3년 이하 또는 3천만원 이하의

벌금 등 강력한 처벌을 받을 수 있습니다.

해경은 고래 사체를 발견하면 반드시 해경에 신고해 정해진 절차에 따라 처리해야 한다고 당부했습니다.

앞서 어제(5일) 오후 1시 7분쯤 제주시 한경면 수월봉 해녀탈의장 인근 해안가에서도 죽은 지 2∼3주 된 수컷 상괭이가 발견됐습니다.

해당 상괭이 역시 불법 포획된 흔적은 없었습니다.

[디지털뉴스부]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화제 뉴스
  • 경기도 남양주시 18층 주상복합 큰불…100여 명 대피
  • 오세훈 "공시가 지나치게 올라…전면 재조사 할 것"
  • 유시민 "'독재'라고 현정부 비판하는 야당 이해하게 됐다"
  • 20대 딸이 아버지에게 흉기 휘둘러 중상 입혀…현행범 체포
  • 하늘로 떠난 '외조의 왕'…"힘센 여인의 좋은 남편"
  • [영상] 미국 침공용 로봇개 집단?…영상 공개에 네티즌 '불편'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