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자다 말고 대피"…성북구 아파트 이른 아침 가스 폭발

기사입력 2021-03-06 19:30 l 최종수정 2021-03-06 19:5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앵커멘트 】
오늘 아침 서울 성북구의 한 아파트에서 가스 폭발로 추정되는 불이나 주민 9명이 다쳤습니다.
폭발음에 놀란 주민들은 옷도 제대로 걸치지 못하고 대피했습니다.
김태림 기자가 보도합니다.


【 기자 】
뿌연 연기가 쉴새 없이 치솟고, 시뻘건 불이 타오릅니다.

불길은 사그라졌지만 벽은 까맣게 그을렸고, 베란다 난간이 뜯겨나가 안이 훤히 보입니다.

오늘(6일) 오전 7시 45분쯤 서울 성북구의 한 아파트에서 가스 폭발로 추정되는 불이 났습니다.

주민 1명이 전신 화상을 입고 병원에 옮겨지는 등 모두 9명이 다쳤습니다.

재산 피해는 1억여 원으로 추정됐습니다.

▶ 인터뷰 : 피해 주민
- "자다 말고 갑자기 그래서…. 집이 다 무너졌거든요. 갑자기 위에 형광등이 밑으로 터지면서 폭발하면서 창문이 흔들리고…."

▶ 스탠딩 : 김태림 / 기자
- "이렇게 폭발로 날아온 김치냉장고와 유리 파편 등이 강력했던 폭발 당시의 상황을 보여줍니다."

▶ 인터뷰 : 피해 주민
- "'팍' 소리가 나면서 밖에 문짝이 안으로 들어오면서 나를 콱 눌러버리니까 내가 넘어지면서 유리에 이렇게 (다쳤어요.) 연기가 차서 나왔어요. 옆집이 타고 있더라고요."

정전으로 엘리베이터에 사람이 갇혔다가 구조되기도 했습니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합동감식을 통해 정확한 원인을 조사할 예정입니다.

MBN뉴스 김태림입니다. [goblyn.mik@mbn.co.kr]

영상취재 : 김진성 기자
영상편집 : 최형찬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대통령 아들과 부산 시장 아들 '예술 지원'…야당도 내로남불?
  • "윤석열, '슈퍼 빌런' 감수하며 조국 수사? 문 대통령 구하려고"
  • 어느날 계좌에 13억원이…은행 실수 무단으로 쓴 美 여성 체포
  • 국무회의서 부동산·코로나 직언한 오세훈 "앞으로도 최대한 참석할 것"
  • 진중권, 하버드 졸업한 이준석에 "이해 안 되면 외워" 이유는?
  • 박수홍 "자기 건 각자 관리해야" 의미심장 발언 '눈길'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