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유시민 "'독재'라고 현정부 비판하는 야당 이해하게 됐다"

기사입력 2021-04-10 20:46 l 최종수정 2021-04-10 23:2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사진 = 알릴레오 유튜브 방송화면 캡처
↑ 사진 = 알릴레오 유튜브 방송화면 캡처

유시민 노무현재단 이사장이 `민주주의는 어떻게 무너지는가(How Democracies Die)`를 읽고 야당이 왜 민주주의 위기라고 현 정부를 비판하는지 이해할 수 있게 됐다고 말했습니다.

이 책은 미 하버드대 스티븐 레비츠키 교수와 대니얼 지블랫이 공동 집필한 것입니다.

민주주의 연구의 권위자인 두 저자는 이 책에서 독재자가 될 가능성이 다분한 극단주의 포퓰리스트들이 어떤 조건에서 선출되는지, 선출된 독재자들이 어떻게 합법적으로 민주주의를 파괴하는지 세계 여러 나라의 사례를 통해 생생하게 보여줍니다. 두 저자는 전 세계 많은 나라에서 민주주의가 매우 유사한 패턴으로 무너졌음을 발견합니다. 그들은 그 패턴 속에서 `후보를 가려내는 역할을 내던진 정당`, `경쟁자를 적으로 간주하는 정치인`, `언론을 공격하는 선출된 지도자` 등 민주주의 붕괴 조짐을 알리는 명백한 신호들을 찾아냈고, 결과적으로 민주주의를 지키는 건 헌법 같은 `제도`가 아니라 상호관용이나 제도적 자제와 같은 `규범`임을 이야기합니다.

유 이사장은 지난 9일 유튜브 방송 `알릴레오`에서 이 책을 소개하면서 이렇게 밝혔습니다.

그는 "야당이 민

주주의가 무너졌다"며 "독재라고 하는데 어떤 기준과 판단으로 현 한국정부를 민주주의 위기라고 하는지 약간 이해가 됐다"고 설명했습니다.

한국정부에 대한 것은 아니지만 이걸 읽다 보면 어떤 맥락에서 야당이 그러는지 이해가 됐다는 것입니다.

이 영상은 이날 오후 7시 현재 11만 조회를 기록 중이고, '좋아요'는 8만8000입니다.

[디지털뉴스부]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한강 실종 의대생' 목격자 1명 추가 조사…"진술 밝히기 어려워"
  • 정준영 몰카 피해자, '5년' 만에 용기내 국민청원
  • [속보] '원주 두자녀 살해' 친부, 징역 23년 확정
  • 길원옥 할머니는 "사과받고 싶다"는데 위안부 할머니 묘소 찾은 윤미향
  • 김흥국 블랙박스 영상 공개... 스치듯 갔는데 "3500만 원 달라" 누가 진실? (종합)
  • 빌 게이츠 이혼, 중국 통역사와 불륜 때문?…"근거없는 소문"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