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담임교사가 학생 성추행 의혹…국민 청원에 수사 착수

강진우 기자l기사입력 2021-05-17 19:20 l 최종수정 2021-05-17 20:2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앵커멘트 】
경남의 한 초등학교에서 담임교사가 여학생을 성추행했다는 의혹이 제기됐습니다.
해당 교사는 성추행 혐의를 강하게 부인하고 있습니다.
강진우 기자가 보도합니다.


【 기자 】
경남 창원의 한 초등학교 남자 교사가 최근 직위해제를 당했습니다.

두 차례에 걸쳐 여학생의 허리를 만지는 등 불필요한 신체 접촉을 했다는 신고가 접수됐기 때문입니다.

▶ 인터뷰 : 피해 학생 아버지
- "훈육 과정에서 옷을 들춰서 허리를 만지고 가슴 부위에 귀를 대고 바지 주위에도 접촉이 있었다고 아이가 말했습니다."

그 중 한번은 일요일에 벌어졌는데, 부모님께는 말하지 말라고 했다는 주장도 나왔습니다.

▶ 인터뷰 : 피해 학생 아버지
- "되게 의도적이라 생각해요. 부모로서는 있을 수 없는 일이고, 2차, 3차 가해가 일어나지 않도록 하기 위해서라도 알리는 게…"

해당 교사는 휴일이나 방학 동안 상담은 지난해부터 계속 진행됐던 일이고,

이번 일도, 상담 과정에서 우는 학생을 달랬을 뿐 성추행 의혹은 황당하다고 일축했습니다.

▶ 인터뷰 : 해당 교사
- "옷 안으로 손을 넣었다든지 하는 부분은 없고요. 제가 한 행동은 등을 토닥였다, 그리고 울지 말라고 얘기했다는 정도라고 말씀드리겠습니다."

경찰은, 양측의 주장이 어긋나는 만큼 조만간 해당 교사를 불러 진위를 조사할 방침입니다.

MBN뉴스 강진우입니다.

영상취재: 진은석 기자
영상편집: 최형찬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이준석→윤석열, 잇단 방명록 논란…"언어의 새 지평 열어"
  • '김어준 고액출연료' 놓고 충돌, 결국 여당 단독 과방위 진행
  • 병원 실수로 '연령 제한' AZ백신 맞은 20대 간호사
  • "코로나 백신 맞으면 휴가비 준다"…개정안 상임위 통과
  • 낯선 정치인 류호정, 등 파인 드레스는 왜?
  • 시사회 30분 전 개에 물려 그대로 참석한 여배우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