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1차 접종 105일 만에 '1천만 명' 돌파…얀센 백신 접종 시작

기사입력 2021-06-11 07:00 l 최종수정 2021-06-11 07:2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앵커멘트 】
코로나19 백신 접종을 시작한 지 105일 만에 1차 접종자가 1천만 명을 넘었습니다.
국민 5명 가운데 1명은 한 번이라도 백신을 맞은 셈입니다.
어제는 30세 이상 예비군과 민방위대원을 대상으로 얀센 백신 접종이 시작됐고요.
이런 속도라면 7월 중순부터는 확진자가 급격히 줄어들 것이라는 게 방역 당국의 예상입니다.
심가현 기자입니다.


【 기자 】
"강영호본인 맞으시죠?"

"몸을 옆으로 살짝만 돌려주실까요?"

현재 예비군인 MBN 사회2부 강영호 기자도 얀센 백신을 맞았습니다.

강 기자와 같이 접종 첫날 얀센 백신을 맞은 사람은 23만 4천 명으로 전체 대상자의 25%로 추산됩니다.

병원마다는 접종을 하려는 30대 젊은층으로 북적였습니다.

▶ 인터뷰 : 윤수봉 / 30대 민방위대원
- "백신에 대한 갈증이 있다가 이번에 얀센 들어오게 돼 접종을 하게 돼서 후련한 느낌이 들어서…."

1회 접종하는 얀센 백신은 한 병당 5명 접종이 가능한데, 최소잔여형 주사기를 활용하면 6명까지도 접종할 수 있습니다.

접종 후 남은 얀센 백신은 다른 백신과 마찬가지로 60세 이상 고령층에게 우선 배정됩니다.

60세 이상 고령자들은 아스트라제네카 백신을 맞는데, 현재 물량 부족으로 일부 접종이 미뤄지고 있습니다.

방역 당국은 이달에 불가피하게 접종을 하지 못하는 60~74세 예약자는 7월에 반드시 접종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접종이 속도를 내면서 한 번이라도 백신을 맞은 사람이 1천만 명을 넘었습니다.

접종이 시작된 지 105일만으로, 누적 1차 접종자는 1천45만 명, 접종률은 20.4%입니다.

▶ 인터뷰 : 정은경 / 질병관리청장
- "상반기 접종목표인 1,300만 명, 전 국민의 25% 이상 접종을 마치는 동시에 7월 중순 이후부터는 확진자 발생이 더 큰 폭으로 감소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습니다. "

한편, 한미정상회담에서 합의된 한미 간 백신 전문가그룹이 첫 화상회의를 열고, 한국의 백신 원액 생산과 공급 확대 방안을 논의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MBN뉴스 심가현입니다. [gohyun@mbn.co.kr]

영상취재 : 김진성 기자
영상편집 : 유수진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단독] '손정민 경찰 심의위' 돌연 연기…유족, 친구 고소
  • 윤석열 29일 대권도전…가장 존경하는 인물 '윤봉길 기념관' 선언
  • AZ 혈전 이어 FDA "화이자·모더나도 심장질환 경고"
  • 부산 빌라서 폭발음과 함께 불…남녀 2명 숨진 채 발견
  • [영상] 고속도로에서 갑작스런 널빤지 공격…미국 운전자 '끔찍'
  • [영상]'레고 쌓는 듯한' 중국 34억 아파트…단 28시간만 완공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