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조국, 정경심과 법정 동반출석 앞두고 '비틀즈 노래' 올려

기사입력 2021-06-11 10:41 l 최종수정 2021-06-11 10:5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조국 전 법무부 장관이 11일 아내와 법정 동반출석을 앞두고 SNS에 비틀즈 노래 영상을 공유했다. / 사진=조국 SNS
↑ 조국 전 법무부 장관이 11일 아내와 법정 동반출석을 앞두고 SNS에 비틀즈 노래 영상을 공유했다. / 사진=조국 SNS

조국 전 법무부 장관이 오늘(11일) 자신의 SNS에 비틀즈 노래 '롱 앤드 와인딩 로드(The Long And Winding Road, 길 고도 험한 길)'을 올렸습니다.

조 전 장관은 오늘 오전 페이스북에 이 노래가 담긴 유튜브 영상 링크를 올렸습니다. 오늘 조 전 장관은 아내인 정경심 동양대 교수와 법정에 동반 출석을 앞두고 있어 노래를 올린 이유에 관심이 쏠리고 있습니다.

비틀즈가 1970년 발표한 앨범에 수록된 이 노래는 "당신에게로 가는 길고도 험한 길", "결코 없어질 것 같지 않아", "지금도 당신에게로 가는 길은 멀기만 하네", "아직도 나는 그 길을 걷고 있고", "당신은 나를 남기고 떠났지" 라는 내용의 가사로 이뤄져있습니다.

서울중앙지방법원은 오늘 오전 자녀 입시비리 등의 혐의로 기소된 조 전

장관과 정 교수, 백원우·박형철 청와대 전 비서관 속행 공판을 엽니다.

해당 사건 재판은 지난해 12월 공판준비기일을 열은 바 있는데 코로나19 확산 등으로 미뤄지다 오늘 재개됩니다.

조 전 장관과 공범으로 기소된 정 교수는 이날 나란히 피고인석에 서게 됩니다. 부부가 나란히 피고인으로 법정에 서는 것은 이번이 처음입니다.

[디지털뉴스부]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단독] 추돌 사고 30대 벤츠 운전자…"마약 투약했다" 진술
  • [단독] 강제로 약 먹이고 추행…보호관찰 대상자 또 재범
  • '델타 팬데믹' 곧 온다…인도서는 '델타 플러스' 발견
  • 24년 성폭행·4번 임신…남편이 된 계부 총기 살해한 프랑스 여성
  • "손정민 친구 측 합의금 요구는 일종의 협박"…국민청원
  • "어느 날 통장으로 1조 원이"…벼락부자 된 미국 여성 화제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