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식사하다 날벼락"…식당서 차량 돌진으로 11명 부상

기사입력 2021-06-14 19:20 l 최종수정 2021-06-14 19:5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앵커멘트 】
오늘 오후 서울 응암동의 한 식당으로 차량이 갑자기 돌진하는 사고가 발생했습니다.
이 사고로 안에서 식사 중이던 손님 11명이 다쳤고 7명이 병원으로 옮겨졌습니다.
사고 당시 이 남성은 음주 상태는 아니었는데, 급발진을 주장하고 있습니다.
조동욱 기자입니다.


【 기자 】
밥을 먹고 있는 손님들 사이로 후진하던 차량이 갑자기 들이닥칩니다.

손님들은 혼비백산해 도망치고 차에서 내린 차주는 어리둥절한 듯 주변을 둘러봅니다.

오늘 오후 1시 40분쯤 서울 응암동에서 50살 남성이 운전하던 차량이 식당으로 후진하며 돌진했습니다.

▶ 스탠딩 : 조동욱 / 기자
- "사고가 발생한 현장입니다. 차량이 돌진한 식당 유리창은 모두 깨져 있는 상태고 여기저기 파편이 흩어져 있는 상황입니다."

▶ 인터뷰 : 이봉덕 / 목격자
- "멈추겠지 했는데 차가 안 멈추고 계속 쭉 들어오는 거예요. 이거 무슨 영화 촬영하는 것도 아니고 드라마 찍는 것도 아닌데. 식사하시다가 청천벽력이지 이게."

이 사고로 손님 11명이 다쳤고 7명이 병원으로 옮겨졌습니다.

경찰 조사 결과 이 남성은 술을 마신 상태는 아니었던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이 남성은 경찰 조사에서 차가 갑자기 급발진했다고 주장하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경찰은 이 남성과 동승자를 상대로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습니다.

MBN뉴스 조동욱입니다. [ east@mbn.co.kr ]

영상취재 : 한영광 기자
영상편집 : 최형찬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MBN 특별대담] 김동연 "기존 정당과 손잡을 생각 없어…삼성에 대해 청와대와 이견 있었다"
  • 이틀째 1천300명 안팎 예상…"델타 변이가 유행 주도"
  • 오늘의 날씨, 계속되는 '찜통 더위'…최고기온 38도까지
  • '1인당 25만 원' 재난지원금 기준은 건보료…커트라인은?
  • '무더위' 엎친데 '똥물' 덮쳐…구토하는 트라이애슬론 선수들
  • 지창욱·알베르토 코로나19 확진…방송가 방역 '빨간불'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