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정치

윤석열 "골프 접대 사실 없다"…최재형, '대역전극' 오세훈 만나

우종환 기자l기사입력 2021-07-20 07:00 l 최종수정 2021-07-20 07:3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앵커멘트 】
10년 전 수차례 골프 접대를 받았다는 의혹이 제기된 윤석열 전 검찰총장이 "악의적 오보"라며 정면 반박했습니다.
최재형 전 감사원장은 '후발주자 대역전'을 이뤘던 오세훈 서울시장을 만났고, 김동연 전 경제부총리는 대선 출마를 시사했습니다.
우종환 기자입니다.


【 기자 】
윤석열 전 검찰총장이 지난 2011년 조남욱 전 삼부토건 회장으로부터 수차례 골프와 식사 접대를 받았다는 의혹이 제기됐습니다.

조 전 회장의 과거 일정표에 윤 전 총장을 의미하는 '윤검'이 적혀 있었다는 점이 근거로 제시됐습니다.

하지만, 윤 전 총장은 "식사나 골프 접대를 받은 사실 자체가 없고 어떤 사건에도 관여한 적 없어 악의적 오보"라고 정면 반박했습니다.

이어 당시는 저축은행 비리 수사로 바빠 골프를 칠 여유가 없었다고 주장했습니다.

'새내기 평당원' 신분인 최재형 전 감사원장은 오세훈 서울시장을 만났습니다.

최 전 원장은 오 시장에게 "지난 서울시장 보궐선거 당시 역전 드라마에 감동받았다"며 "역시 고수"라고 치켜세웠습니다.

윤 전 총장을 역전해야 하는 후발주자로서 오 시장과 같은 드라마를 쓰겠다는 겁니다.

▶ 인터뷰 : 최재형 / 전 감사원장
- "비록 출발은 늦었지만, 앞으로 국민의 눈높이에 맞춰서 공감할 수 있는 그런 후보자라는 이미지를 부각시키는 데 더욱 노력하겠습니다."

또 다른 당외 주자로 거론되는 김동연 전 경제부총리는 "국민을 위한 길이라면 마다하지 않고 헌신하겠다"며 대선 출마를 시사했습니다.

김 전 부총리는 자신의 미래 비전과 정책 구상을 담은 저서를 출간하고, 온라인을 통한 독자와의대화 등으로 공개 행보를 본격화할 계획입니다.

MBN뉴스 우종환입니다. [ ugiza@mbn.co.kr ]

영상취재 : 김석호 기자
영상편집 : 송현주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화제 뉴스
  • 신규 1,487명 주말 최다…비수도권 일괄 3단계 격상
  • 경찰, '가짜 수산업자' 언론인 잇따라 소환…박영수 전 특검만 남았다
  • "5m 너울성 파도 덮쳐"…해운대 물놀이 중학생 1명 사망·1명 실종
  • 러시아 산악인 라조 "김홍빈 구조 외면한 사람, 15명 이상"
  • 이준석·윤석열 저녁 회동…입당 시기 논의?
  • "조심하고 또 참아야"…홍성흔 아내, 술판 야구선수에 일침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