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배우 김용건, 39살 연하 여성에 '낙태강요 미수' 혐의 피소

기사입력 2021-08-02 11:17 l 최종수정 2021-08-02 11:2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13년간 좋은 관계 유지…출산 반대에 소송"
아들 하정우 측 "개인적인 부분이라 몰라"

배우 김용건 / 사진=스타투데이
↑ 배우 김용건 / 사진=스타투데이

배우 김용건(76)이 39살 연하의 여성 A 씨에게 낙태 강요 미수 등의 혐의로 고소당한 사실이 드러났습니다.

오늘(2일) 서초경찰서에 따르면 김용건은 최근 낙태 강요 미수 혐의로 피소됐습니다.

경찰 관계자는 "고소인 조사를 마쳤다"며 "김 씨 소환 일정은 아직 구체적으로 잡히지 않은 상태"라고 설명했습니다.

김 씨는 A 씨와 지난 2008년 처음 만나 약 13년간 좋은 관계를 유지해왔습니다. 그러다 지난 3월 A 씨가 임신 소식을 전하면서 혼전 임신 및 출산을 놓고 갈등이 불거졌습니다.

김 씨는 76세라는 나이가 부담스럽다며 현실적인 이유로 출산을 반대했고, A 씨는 "13년을 숨어서 만났는데 이제는 배 속에 있는 생명까지 지우라 한다"며 입장 차를 보였습니다.

결국 지난달 24일 A 씨는 "무책임하고 이기적이다"며 김 씨를 낙태 강요 미수죄로 고소했습니다. 이에 출산을 반대하던 김 씨도 입장을 바꿔 출산을 지원한다고 했으나 A 씨 측이 대화를 거부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김 씨 측은 "법무법인을 통해 대응하겠다"며 해당 사건과 관련해 즉답을 피했으며 김 씨의 아들인 배우 하정우 측도 "하정우 씨의

개인적인 부분이라 잘 모르겠다"라는 입장을 전했습니다.

한편, 김 씨는 1967년 KBS 7기 공채 탤런트로 데뷔해 친숙한 이미지로 대중들로부터 많은 사랑을 받았습니다. 1977년 비연예인 여성과 결혼해 슬하에 배우 하정우와 차현우 등 2남을 자식을 뒀으나 1996년 이혼했습니다.

[차유채 디지털뉴스 기자 jejuflower@mbn.co.kr]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中 왕이 방한 "뺨 석 대나 얻어 맞았다"…대형사고라고 하는 이유
  • 대장동 여파? 이재명, 1주 만에 4.2%P↓…尹 28.8% 1위 탈환
  • '장제원 아들' 노엘 무면허 운전·경찰 폭행 블박 영상 공개
  • 탈레반, 여성인권 짓밟은 채 '유유자적 오리배 나들이'
  • 황교익, 윤석열에 "왕당파의 왕…목을 베는 것이 혁명"
  • [영상] "팔다리 없어도"…웨딩드레스 입은 남성의 감동스토리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