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백신 맞고 뇌척수염 간호조무사…후유증 첫 산업재해 인정

기사입력 2021-08-06 10:20 l 최종수정 2021-08-13 11:0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코로나19 백신을 접종한 뒤 뇌척수염 진단을 받은 간호조무사가 처음으로 백신 후유증으로 인한 산업재해를 인정받았습니다.

간호조무사 A 씨의 업무상 질병 인정 여부를 심의한 근로복지공단은 "업무와 관련된 접종이 인정되고, 접종과 이상반응 유발 간 시간적인 연관성이 인정된다"는 결론을 내렸습니다.

앞서 질병관리청은 "백신과 이상반응에 대한 자료가 충분하지 않다"는 이유로 A 씨를 의료비 지원 대상으로 인정하지 않았습니다.

이에 대해 공단 측은 "산재

인정에 있어 상당인과관계를 부정하는 근거가 되기에는 부족한 점 등을 종합하면 산업재해로 인정된다"고 판단했습니다.

강순희 근로복지공단 이사장은 "향후 새롭게 발생할 수 있는 업무상 질병 신청에 대해서도 객관적이고 공정한 조사를 통해 산재노동자를 적극적으로 보호하겠다"고 밝혔습니다.

[권용범 기자 dragontiger@mbn.co.kr]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밤사이 비 그쳐 호우특보 모두 해제…이 시각 잠수교
  • 윤 대통령 오늘 귀국…한미일 공조 '복원' 중국 '숙제'
  • '민선 8기' 지방정부 오늘 출범…4년 임기 시작
  • 경찰, '이재명 비선 캠프 의혹' 아파트 관련 GH 압수수색
  • 박지현, 조 양 가족 비극에 "5년간 나라 맡은 민주당 책임 크다"
  • "이준석에 3년 동안 20여 차례 접대"…李 "이름이나 들어보자"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