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단독] 중학생이 금은방 절도…렌터카로 원주서 가평까지 도주

기사입력 2021-09-09 19:21 l 최종수정 2021-09-09 20:0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앵커멘트 】
중학생들이 대낮에 금은방에서 귀금속을 훔쳐 달아나다 경찰에 붙잡혔습니다.
물건을 훔친 뒤 렌터카로 강원도 원주에서 경기도 가평까지 도주했는데, 훔친 귀금속은 바로 팔아서 현금으로 바꾸기까지 했습니다.
최희지 기자가 단독 보도합니다.


【 기자 】
붉은색 상의를 입은 남성이 경찰에게 쫓기고 있습니다.

강원도 원주의 한 금은방에서 귀금속을 훔쳐 달아난 중학생입니다.

손님처럼 가게에 들어와서 금목걸이, 금팔찌를 들고 나갔는데 도주할 렌터카까지 미리 준비했습니다.

14살, 15살에 불과한 남학생들은 렌터카를 타고 강원도 원주에서 경기도 가평군 설악 IC까지 이동했습니다.

▶ 스탠딩 : 최희지 / 기자
- "피의자들은 이곳 설악IC 근처 편의점 앞에 차를 세워뒀다가, 경찰차가 가로막는 모습을 보고 그대로 차에서 내려 달아났습니다."

두 사람은 경찰 추적 두 시간 반만인 오후 7시쯤 공조 요청을 받고 대기하고 있던 가평경찰서 경찰관들에게 체포됐습니다.

경찰 조사 결과 이들은 금 20돈을 훔쳤고, 경찰에게 쫓기는 와중에도 훔친 금을 팔아 현금 500만 원 가량을 갖고 있었던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원주경찰서는 두 사람을 특수절도 혐의로 현행범 체포하고 정확한 범행 경위를 조사하고 있습니다.

특히 면허가 없는 중학생들이 어떻게 렌터카를 마련할 수 있었는지도 조사 중입니다.

MBN뉴스 최희지입니다.
[ whitepaper.choi@mbn.co.kr ]

영상취재 : 조영민 기자
영상편집 : 김민지
그 래 픽 : 김우중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유동규 변호인 "유동규, 심약한 성격이라 뇌물 경계심 남달라"
  • [속보] 이재명, 25일 경기도지사직 사퇴키로
  • 홍준표 "개사과, 밑천 들통났으니 결단해라"…윤석열 사퇴 촉구
  • "혼술 매운탕거리로 생선대가리 11개…음식물쓰레기 처리?"…네티즌 갑론을박
  • 장영하 "박철민, 돈 생각나서 작전하는 것 아닌가"…녹취록 공개
  • 이승환, 윤석열 '사과' 논란에 "그런 사과, 우리 강아지도 안 받아"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