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130억 통장 잔고' 스타강사 이지영 "대학이 밥벌이해 주는 시대 지났다"

기사입력 2021-09-14 15:35 l 최종수정 2021-09-14 16:1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원하는 것에 몰두할 때, 금전적 가치 창출되는 시대"

스타강사 이지영 / 사진=유튜브 채널 '이지영' 캡처
↑ 스타강사 이지영 / 사진=유튜브 채널 '이지영' 캡처

130억 원가량의 통장 잔고로 화제를 모았던 스타 강사 이지영 씨가 수능을 앞둔 수험생들에게 건넨 조언이 화제입니다.

지난 12일 이지영 강사는 ‘수능 붕괴 위기: 곧 대학 절반이 사라진다?’라는 제목의 유튜브 영상을 공개했습니다.

이 씨는 영상에서 “서울대 나와도 백수 많다. 대학이 밥벌이해 주고 행복을 보장하는 시대는 지났다”면서 “너희는 자신이 원하는 걸 찾고 그 일에 몰두할 때, 금전적인 가치가 창출되는 시대에 살고 있다”고 주장했습니다.

이어 “대학 이름으로 남들보다 조금 더 유리한 위치에 설 수는 있겠지만 20대에 ‘어느 대학 다녀?’에 대한 대답밖에 안 된다”면서 “30살 넘어가면 대학 어디 나왔는지 물어보는 사람도 없다. 그 사람이 지금 어느 위치인지를 본다”라고 했습니다.

그러면서 “공부는 내가 행복해지려고 하는 것”이라며 “앞으로 100일간 어떻게 공부해서 시험을 보고 결과를 내는지에 따라

미래의 내게 ‘내가 그때도 했는데 지금이라고 못하겠어?’라는 자신감을 심어줄 수 있다”고 강조했습니다.

한편 EBS, 이투스의 사회탐구 영역 1타 강사인 이 씨는 서울대 사범대학 출신으로, 지난해 말 130억 원가량의 통장 잔고를 공개해 눈길을 끌었습니다.

또한 이 씨는 지난해 유튜브로만 3000만 원 가까이 벌어들인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디지털뉴스부]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탈락하면 물총 쏘며 죽여"…초등생도 보는 '청불' 오징어 게임에 우려
  • "살면서 사랑한 건 처음"…15세 남학생, 학원 조교에 '가스라이팅'
  • 심상정 "3주택 이상 소유 제한…임차인 계속거주권 보장"
  • 10세 친손녀 성폭행 촬영한 70대 男…변호인도 "할 말이 없다"
  • 박서준, 손흥민 경기 노마스크 관람 화제…"우려" vs "위드코로나"
  • '음주운전' 리지, 1년 구형…"죄책감에 꿈에서도 반성"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