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유효기간 1년'인데…'성범죄자 알림e' 사이트에 972일 지난 사진 있어

기사입력 2021-09-21 13:59 l 최종수정 2021-09-21 14:0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65명 유효기간 넘겨…62명은 아예 새로 안 찍어
여가부 "사진 업데이트는 경찰청 소관"

사진 = '성범죄자 알림e' 사이트 캡처
↑ 사진 = '성범죄자 알림e' 사이트 캡처

여성가족부가 운영하는 '성범죄자 알림e' 사이트에 길게는 972일이 지난 사진이 공개되고 있는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21일 여성가족부에 따르면, 올 1월 1일 기준 성범죄자 알림 e 사이트에 게시된 65명의 사진은 유효기간인 1년을 넘긴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성범죄자 알림e에 공개된 성범죄자는 매년 경찰

서에 출석해 새로 사진을 찍고 등록해야 합니다.

그러나 이들 가운데 62명은 아예 사진을 찍지 않았습니다. 3명은 촬영은 했지만 화질 저하 등으로 등록하지 않았습니다. 972일 이전에 찍은 사진이 올라오기도 했습니다.

여가부 관계자는 "성범죄자 알림e 사이트 운영은 여가부, 사진 업데이트는 경찰청 소관"이라고 설명했습니다.

[디지털뉴스부]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단독] 정영학 육성 첫 공개…"대장동 개발구역 지정" 언급
  • [단독] "황무성, 사직서 쓰고 재신임 받으라"…녹음파일 입수
  • "결혼·장례 자금 대출 한도 예외"…내일 가계부채 대책 발표
  • 법원 공무원도 '포주'였다…8,800여 차례 성매매 알선
  • 이재명, '소시오패스'에 분노하더니…일반인에게 "정신병자 같다"
  • [영상] "이런 경우는 처음"…아이 친 택시에 부모가 건넨 말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