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검찰, 회식 자리서 '후배 폭행' 프로농구 선수 기승호 불구속 기소

기사입력 2021-10-21 17:57 l 최종수정 2021-10-28 18:0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검찰이 회식을 하다 같은 팀 후배 선수를 폭행한 프로농구 선수 기승호 씨를 재판에 넘겼습니다.

서울중앙지검 형사3부(부장검사 서정식)는 기 씨를 상해 혐의로 불구속 기소했다고 밝혔습니다.

기 씨는 지난 4월 26일 안양 KGC인삼공사와 4강 플레이오프에서 탈락한 후 열린 식사 자리에서 술을 마시고 후배

4명을 폭행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그 중 안와골절 진단을 받고 수술한 후배선수 한 명이 경찰에 고소했고, 지난 6월 사건이 검찰에 넘어왔습니다.

이 사건으로 한국농구연맹(KBL)은 기 씨가 속해있던 현대모비스 농구단에 제재금 1천500만 원을 부과하고 기 씨를 제명했습니다.

[ 김보미 기자 / spring@mbn.co.kr ]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화제 뉴스
  • [속보] 신규확진 5,327명·위중증 752명···또 '역대 최다'
  • [선택 2022] '조국 사과' 놓고 시끌…윤석열·추미애 신경전
  • '오미크론 첫 확진' 목사 부부와 초등생 아들…어떤 치료 받나
  • 오늘 날씨, 전국 대체로 맑고 일부 지역엔 눈·비…미세먼지 '좋음'
  • '잠행시위' 나흘 만에 윤석열·이준석 만찬 회동…"김종인 합류"
  • [영상] "초엘리트 집안 막내딸"…40대 가장 폭행한 만취 여성 신상 공개 '파장'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