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부산 벡스코서 '2021 북극협력주간' 개최…"다가올 북극시대 모색"

기사입력 2021-12-06 13:0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해양수산부와 외교부는 6일부터 오는 10일까지 부산에서 '2021 북극협력주간'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행사는 한국해양수산개발원(KMI), 극지연구소(KOPRI)가 주관하며 주한덴마크대사관, 주한노르웨이대사관 등 국내외 15개 기관이 협력한다.
북극협력주간은 국내외 전문가가 함께 북극 관련 정책, 과학, 산업, 문화 등을 종합 논의하는 자리다. 우리나라는 2016년부터 매년 이같은 행사를 개최하고 있다.
올해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현장 참여 인원은 50명으로 제한되나 온라인 실시간 중계를 통해 누구나 참여 가능하다.
올해로 6회째를 맞는 이번 행사의 주제는 '새로운 북극협력 2050 (New Arctic Cooperation 2050)'이다.
▲6일 개막식 ▲7일 정책의 날 ▲8일 과학 기술의 날 ▲9일 해운의 날 ▲10일 시민의 날로 나누어 분야별 세션을 개최할 예정이다.
개막식 행사에는 문성혁 해양수산부 장관, 박종수 북방경제협력위원회 위원장, 홍영기 외교부 북극협력대표 등이 참석한다. 문성혁 해양수산부 장관은 개회사를 통해 우리나라 중·장기 북극 활동 방향을 담은 '2050 북극 활동 전략'을 발표할 예정이다.
문성혁

해양수산부 장관은 "북극은 현재와 미래세대가 함께 보전해야 할 인류 공동의 소중한 자산이다"며 "이제 우리나라도 기후변화와 해양환경 보전 등 북극권의 현안을 해결하고 지속가능한 북극발전을 위해 책임 있는 자세로 나서는 등 북극 활동을 주도적으로 추진해 나가야 한다"고 말했다.
[방영덕 매경닷컴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3차까지 맞았는데"…청해부대 6개월 만에 또 코로나 집단감염
  • 정부 "3차 접종 효과 명확"…접종 미루는 이유는?
  • [단독] 강남서 경찰관 '수사자료 유출·접대' 의혹…수사 의뢰
  • 민갑룡 전 경찰청장 등 전직 경찰 1,200여 명, 이재명 후보 지지 선언
  • 윤석열, 아내 7시간 통화에 "왜 그랬는지…보도는 부적절"
  • '오미크론 연구' 안설희 "코로나 한국 이끌 사람 안철수"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