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장애인구역에 나란히 주차된 포르쉐·BMW…"우정샷 남겨드린다"

기사입력 2022-01-17 15:45 l 최종수정 2022-01-17 16:0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그냥 10만 원 내자 하고 주차한 듯"…누리꾼들 비판 이어져

사진 = 온라인 커뮤니티 보배드림
↑ 사진 = 온라인 커뮤니티 보배드림

국내 한 대형 리조트 주차장에서 외제 차 두 대가 나란히 장애인전용주차구역에 주차한 모습이 공개돼 논란이 일고 있습니다.

어제(16일) 온라인 커뮤니티 보배드림에는 '우정샷 남겨드렸어요'라는 제목의 글이 올라왔습니다.

해당 글 작성자는 "사이 좋으신 듯해서 우정샷 남겨드렸다"며 "청구서는 곧 발송 예정"이라고 밝히며 당시 상황을 보여주는 사진을 첨부했습니다.

공개된 사진에는 장애인전용주차구역에 나란히 세워진 포르쉐와 BMW의 모습이 담겼습니다.

글 작성자는 "장애인 표지판 부착이 안 되어 있어 신고했다"며 "틴팅이 진해서 놓쳤을 수 있지만 이런 곳에 주차하려면 표지판은 필수지 않느냐"고 말했습니다.

사진을 본 누리꾼들은 "이 리조트 주차비 무료인데 이들은 비싼 주차비 내겠다", "너무 사이가 좋아 보인다", "차는 고가인데 인성은 바닥이네요" 등 부정적인 반응을 보였습

니다.

한편, 장애인전용주차구역에 차를 세워 적발되면 10만 원의 과태료가 부과됩니다. 아파트 단지 내를 포함한 모든 장애인 전용 주차구역이 단속 대상입니다.

또한 장애인전용주차구역에 물건을 쌓거나 통행로를 막는 등 주차 방해 시에는 50만 원, 위·변조 등 주차표지 부정 사용 등은 최대 300만 원 이하의 과태료가 부과됩니다.

[디지털뉴스부]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미국맘" vs "흙수저팔이"…자녀 공방 거센 경기지사 선거전
  • 정의당도 성범죄 파문…강민진 전 청년정의당 대표 "당내 성폭행 당했다"
  • 이창용 "빅스텝 완전 배제 아니다"…KDI "빅스텝 필요 없어"
  • 핀란드·스웨덴 나토 가입 수순…나토 "신속 진행"
  • 맞벌이·한부모에 집안일 지원…월 4회 '청소-세탁-요리'까지
  • 인종범죄 다음 날 교회서도 총격…바이든 “증오 범죄 혐오”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