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감기만 하면 염색되는 '갈변샴푸' 이제 못 쓰나?…원료 사용금지 결정

기사입력 2022-01-26 11:56 l 최종수정 2022-01-26 13:1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식약처, '모다모다 샴푸' 핵심 원료 사용 금지
“잠재적 유전독성 및 피부감작성 우려돼”

모다모다 프로체인지블랙샴푸 / 사진 = 모다모다
↑ 모다모다 프로체인지블랙샴푸 / 사진 = 모다모다

머리를 감기만 하면 저절로 새치염색이 된다고 홍보해 인기를 끈 '모다모다 샴푸'에 제동이 걸렸습니다.

식품의약품안전처는 이 샴푸의 핵심 성분인 모발 염색 기능 원료에 잠재적인 유전독성이 있으며 피부 민감 증상을 일으킬 수 있다고 보고 사용을 금지했습니다.

식약처는 문제가 된 원료인 1,2,4-트리하이드록시벤젠을 화장품 사용 금지 원료로 지정하는 절차를 추진한다고 밝혔습니다.

올해 상반기 고시 개정 절차가 끝나면 6개월 뒤부터는 1,2,4-THB 성분을 화장품 제조에 쓸 수 없게 되고, 이미 제조한 상품은 그로부터 2년까지만 판매할 수 있습니다.

식약처가 문제삼은 모다모다 샴푸 원료인 1,2,4-THB는 지난 2020년 12월 위해성을 인정받아 유럽집행위원회(EC)의 화장품 사용금지 목록에 추가된 물질이기도 합니다.

식약처는 이와 관련한 평가보고서와 관련 문헌 등을 검토한 결과, 1,2,4-THB 성분이 DNA 손상과 염색체 이상을 일으키는 등 잠재적인 유전 독성을 배제할 수 없다고 평가했습니다.

또, 피부가 민감해지는 피부 감작성과 약한 피부 자극성 물질로도

평가됐다고 덧붙였습니다.

전문가 자문회의에서는 이에 따라, 1,2,4-THB의 유전 독성 가능성을 배제하기 어렵고, 유전 독성 물질은 사용량이나 사용 환경과 무관하게 사용을 금지하는 게 타당하다고 결론 내렸습니다.

모다모다 측은 자사 제품에 대한 추가 유전독성 검사 결과가 나올 때까지 행정고시를 유예해달라고 요청한 상태입니다.

[디지털뉴스부]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북한, 사흘 만에 또 미사일 도발…한미 연합훈련 반발 무력시위
  • [정치톡톡] 이준석 운명은? / 국민의힘 운명도 관건 / 조기 전대 가능할까
  • [김주하의 '그런데'] 친인척만 330명 채용?
  • 혼인 8일 만에 남편 때려 숨지게 한 아내…징역 10년
  • 크림만 바르면 사라지는 쥐젖?…"효과 검증 안 돼"
  • "슈퍼에선 재료 싸다…많이 달라" 마라탕 손님 재료 요청에 사장님 '황당'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