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미스코리아 서예진, 음주운전 사고…가로수 2차례 들이받아

기사입력 2022-01-29 10:44 l 최종수정 2022-01-29 10:5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서 씨 혈중알코올농도 0.018%…면허 취소 수준

2018 미스코리아 선 서예진 / 사진 = FC서울 제공
↑ 2018 미스코리아 선 서예진 / 사진 = FC서울 제공

미인대회 출신 방송인 서예진(25) 씨가 한밤중 만취 상태로 승용차를 몰다가 가로수를 들이받는 사고를 냈습니다.

오늘(29일) 연합뉴스에 따르면 서 씨는 전날 오전 0시 15분경 서울 강남구 양재천로에서 술에 취해 벤츠 승용차를 운전하다가 가로수를 두 차례 들이받은 것으로 파악됐습니다.

서 씨의 벤츠 차량은 정면 에어백이 모두 터지고 앞 범퍼가 파손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서 씨는 다친 곳은 없는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출동한 경찰이 혈중알코올농도를 측정한 결과 운전면허 취소(0.08% 이상) 수준이었습니다. 1차 음주측정을 거부한 서예진은 2차 음주측정을 한 뒤엔 눈물을 흘리기도 했던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서울 수서경찰서는 서 씨를 도로교통법상 음주운전 혐의로 입건하고 자세한 사건 경위

를 조사할 방침입니다.

사고 후 서 씨의 SNS 페이지는 삭제된 상태며, 서 씨 측은 아직 입장을 내놓지 않고 있습니다.

한편 서 씨는 2018년 미스코리아 본선에 나가 선(善)에 입상했으며 아침방송 리포터로도 활동했습니다. 서 씨는 아버지가 원장을 맡고 있는 유명 피부과 병원의 유튜브 콘텐츠에 아버지와 함께 출연하기도 했습니다.

[디지털뉴스부]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화제 뉴스
  • [뉴스추적] 바이든, 삼성 반도체공장부터 방문 왜?
  • 주먹 흔들며 제창하려던 윤 대통령, 사회자 "손잡고" 권유에 불발
  • "100g에 5천 원" 판매자도 처음 보는 돼지고기 값…생산자물가 또 역대 최고
  • 아파트 광장서 놀던 7살 아이, 맹견에 얼굴 물려 중상…말리던 엄마도 다쳐
  • '한강 의대생 사망 사건' 정민씨 친구 측, 김웅 전 기자 고소 취하
  • "시끄럽다"…제주서 승용차로 유세현장 돌진한 50대 입건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