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단독] 서울 탄천 산책로서 실종자, 변사체로 발견

기사입력 2022-02-28 17:20 l 최종수정 2022-02-28 18:5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지난해 7월 '실종' 접수된 남성...변사체로 발견
발견 당시 시신 일부 분리된 상태

서울 수서경찰서 (출처=연합뉴스)
↑ 서울 수서경찰서 (출처=연합뉴스)

서울 한강변 산책길 부근에서 실종된 남성이 숨진 채 발견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습니다.

서울 수서경찰서는 그제(26일) 오전 11시 50분쯤, 송파구 탄천 산책로 근처에서 40대 남성 A 씨의 시신을 찾았다고 밝혔습니다.

경찰은 지난해 7월에 접수된

장기 실종자와 관련된 수색을 하다 A 씨를 발견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발견 당시 시신은 부패가 많이 진행됐고, 신체 일부가 신발끈으로 분리된 상태였던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경찰은 타살 혐의점은 없는 것으로 보고 있지만, 정확한 사인을 확인하기 위해 수사를 진행할 방침입니다.

[ 김태형 기자 / flash@mbn.co.kr ]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택시 대란'에 당정 "심야 요금 올리고 심야만 일하는 시간제 기사 도입"
  • '쌍방울 뇌물' 이화영 구속…이재명 수사 속도 빨라지나
  • 화장실 천장·냉장고에 10만 명분 필로폰…마약 유통책 덜미
  • 혼인 8일 만에 남편 때려 숨지게 한 아내…징역 10년
  • '엘리베이터 납치 시도' 같은 아파트 남성 결국 구속
  • "슈퍼에선 재료 싸다…많이 달라" 마라탕 손님 재료 요청에 사장님 '황당'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