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아버지 산소 찾아뵙는 꿈꿨더니"…연금복권 1등 당첨자 사연

기사입력 2022-04-21 08:46 l 최종수정 2022-04-21 13:4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당첨금은 대출 상환, 결식아동 후원 등에 쓸 예정"
101회차에는 한 사람이 1등·2등 모두 당첨

로또 구매 인파. /사진=연합뉴스
↑ 로또 구매 인파. /사진=연합뉴스

돌아가신 아버지 산소를 찾아뵙는 꿈을 꿨다가 연금복권 1등 당첨을 거머쥔 사연이 전해졌습니다.

어제 복권수탁사업자 동행복권은 연금복권 100~101회차에 1등 당첨자가 나왔다고 밝혔습니다.

이날 100회차 1등 당첨자는 "돌아가신 아버지 산소를 친구와 찾아뵙는 꿈을 꾼 뒤 1등에 당첨됐다"고 말했습다.

그는 "친구와 함께 아버님 산소를 찾아뵙고 둘러보는 꿈을 꾼 후 다음 날 연금복권을 확인했더니 1등에 당첨됐다"며 "평소에 착하게 살아서 돌아가신 아버지가 복을 주신 것 같다"고 소감을 전했습니다.

이어 "당첨금은 대출 상환에 쓰고 결식아동, 어린이재단 등에도 조금이나마 후원할 예정”이라는 뜻을 나타내기도 했습니다.

한편, 101회차 연금복권 당첨자는 1등과 2등에 동시 당첨되기도 했습니다. 101회차 당첨자는 "평소 상상만 하던 복권 당첨이 현실이 돼 무척 기뻤다"며 "일주일에 한 번씩 복권을

사면서 '언젠가는 당첨되겠지'라고 생각해왔다"고 밝혔습니다.

이어 "당첨 전엔 집도 사고 차도 사고 여행도 가려 했지만, 막상 당첨돼 보니 오히려 아끼고 살아야 겠단 생각이 든다"고 전했습니다.

연금복권 720+ 1등 당첨자는 20년간 매월 700만원씩, 2등 당첨자는 10년 동안 100만원씩 연금 형식으로 당첨금을 받습니다.

[디지털뉴스부]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윤 대통령 "전 정권 장관 훌륭한 사람 봤나"…박지원 "논란 인사 자질 떨어져"
  • [영상] 7차선 도로 위 위험한 오리 가족…경찰관에 극찬, 이유는?
  • 외제차 노려 41번 부딪힌 뒤 억대 보험금 챙긴 오토바이맨
  • 윤 정부 에너지 정책 방향 확정…"2030년까지 원전 비중 30% 이상"
  • 20대 여성, 퇴근길 가양역 인근서 실종…"일주일 동안 연락두절"
  • [영상] 25t 덤프트럭, SUV 충돌 후에도 '직진'…운전자 사망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