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고추는 이지영이나 먹는 거” ‘일타강사’ 이지영의 고백

기사입력 2022-05-22 14:12 l 최종수정 2022-08-20 15:0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여자 강사 나밖에 없어 성희롱·성추행 피해 일상"


사회탐구 ‘일타 강사’ 이지영이 여자 강사로서 활동하면서 당한 성추행 경험을 고백했습니다.

지난 17일 공개된 왓챠 오리지널 ‘지혜를 빼앗는 도깨비’에는 이지영이 출연해 이야기를 나눴습니다.

이날 강호동이 “업계에서 견제가 심했을 것 같다”고 묻자 이지영 강사는 “사실 제가 인터넷 강의를 처음 시작했을 때만 해도 여자 강사가 없었다. 교무실에 들어가면 여자 강사가 저밖에 없었다. 성희롱·성추행 피해가 일상이었다”고 밝혔습니다.

이어 그는 “제가 못 견디고 학원을 그만두게 하려고 회식 자리에서 제 엉덩이를 만지는 분도 있었다”며

“어떤 분은 식당에서 보쌈, 풋고추가 나오면 ‘고추는 이지영이나 먹는 거다’라고 말하기도 했다”고 전해 충격을 줬습니다.

패널들이 해당 강사는 은퇴했냐고 묻자 이지영은 "거의 대부분 은퇴하셨다"라고 말했습니다.

한편, 이지영은 수학능력시험 사회탐구 강사로 연간 수백억대의 매출액을 기록하며 능력있는 일타강사로 자리매김했습니다.

[디지털뉴스부]


MBN 종합뉴스 주말용 배너
화제 뉴스
  • 한 방으로 끝낸다…'괴물 미사일' 벙커버스터 최초 공개
  • 야 "기어이 국민과 대결" vs 여 "이재명 욕설 찾아봐라"…공방 '절정'
  • '경영위기 대학' 의대·약대 분리 매각 입법 추진
  • 기름값 1,600원대 하락에도…25년 만에 '반 년 연속' 무역적자
  • 부산 지하철역 2곳 방화 시도 50대 검거…휴지 불붙여 쓰레기통에 던져
  • 비번 경찰관에 딱 걸린 보이스피싱범…'텔레그램 보며 입금' 범죄 직감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