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인터넷 와글와글]"이게 바로 보험사기"/사자에게 장난친 결말/인도에 캥거루가 나타났다?

기사입력 2022-05-24 07:52 l 최종수정 2022-05-24 08:0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이번에 소개해드리는 영상 한번 잘 보시기 바랍니다. 과연 보험사기일까요, 진짜 사고일까요?
전라도 광주인데요, 인도에 서 있던 남성이 차로로 갑자기 뛰어듭니다. 달리는 중이던 한 차량 옆을 아슬아슬하게 지나치더니 이번에는 방향을 틀어서 뒤따르던 차량을 향해 뛰어옵니다.
놀란 운전자가 부딪히기 직전에 차를 멈췄는데도 이 남성, 스스로 다가와 차량과 부딪힙니다.
어제 동영상 공유 사이트에 올라온 블랙박스 영상인데, 영상을 제보한 운전자에 따르면 이 남성은 심한 충격을 받은 것처럼 도로에 나뒹굴기까지 했다고 합니다.
영상을 본 전문가와 누리꾼들은 누가 봐도 보험사기가 의심된다는 반응을 보였는데요, 여러분의 생각은 어떠신가요?

자메이카의 한 동물원에서 우리 속 사자를 쓰다듬다 부상을 당한 직원의 영상이 공개돼 충격을 주고 있습니다. 맹수인 사자는 돌발 상황을 우려해 동물원에서도 일정한 거리를 두고 바라보는 게 상식인데, 이 직원은 으르렁거리는 사자 우리에 직접 손을 넣어 턱을 쓰다듬는 무모한 행동을 했습니다.
계속해서 사자를 도발하던 남성, 손을 덥석 물리고 마는데요, 빼내려 안간힘을 썼지만, 소용이 없었습니다. 결국, 손가락 일부를 잃는 큰 부상을 입었는데요.
당시 영상을 찍던 주변 사람들도 장난을 치는 줄 알고 말리지 않았다고 합니다. 하지 말라고 하는 데는 다 이유가 있는 법이죠. 누리꾼들도 안타까움을 드러내면서도 남성의 철없는 행동을 한목소리로 꾸짖었습니다.

호주에 서식하는 대표적인 동물, 캥거루가 인도의 한 마을에서 발견돼 마을 주민들을 어리둥절하게 만들었습니다.
총 세 마리였는데, 우리가 흔히 알던 근육질의 캥거루와는 매우 다른 모습이죠. 알고 보니 오랫동안 굶은 데다 밀수입되면서 좁은 우리에 갇혀 있느라 '근육위축증'을 앓는 거라고요. 아마 밀수업자들이 단속을 피하려고 도로에 버린 것 같다는데요.
최근 인도에서 희귀 외래종을 애완동물로 키우는 것이 '특권'처럼 여겨지면서 불법 밀수입이 판을 치고 있지만, 추적이 어려운 실정이라고 합니다. 구조돼 치료를 받던 캥거루 중 한 마리는 결국 목숨을 잃었는데요.
남은 두 마리는 치료가 끝나도 원래 고향인 호주나 인도의 자연으로 돌아가기는 어려울 것으로 보인다고 합니다.
호주의 드넓은 자연에 살다 평생 낯선 인도의 동물원에서 살아가야 하는 캥거루들은 대체 무슨 잘못일까요.

인터넷 와글와글이었습니다.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윤 대통령 "전 정권 장관 훌륭한 사람 봤나"…박지원 "논란 인사 자질 떨어져"
  • [속보] 대통령실 "대통령 직속 위원회 60~70% 줄이겠다"
  • 외제차 노려 41번 부딪힌 뒤 억대 보험금 챙긴 오토바이맨
  • 윤 정부 에너지 정책 방향 확정…"2030년까지 원전 비중 30% 이상"
  • 20대 여성, 퇴근길 가양역 인근서 실종…"일주일 동안 연락두절"
  • [영상] 25t 덤프트럭, SUV 충돌 후에도 '직진'…운전자 사망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