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가족이란] '학교 밖 청소년' 나에게는 꿈이 있습니다

전남주 기자l기사입력 2022-05-25 19:20 l 최종수정 2022-05-25 20:4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앵커멘트 】
가정의 달 5월을 맞아 MBN은 가족의 의미를 되짚어보기 위한 기획 마지막 순서입니다.
다양한 이유로 학교를 그만둔 사람을 학교 밖청소년이라고 칭하는데요.
대개 가출이나 은둔하는 삶을 사는 청소년을 떠올릴 수 있지만, 자신의 노력과 가족의 도움으로 꿈을 현실화하는 학교 밖 청소년들을 전남주 기자가 취재했습니다.


【 기자 】
한 남성이 에스프레소 머신으로 커피를 내리고 아메리카노를 만듭니다.

학교 공부가 적성에 맞지 않아 고1 때 학업을 중단한 박준하 씨는 자퇴 결정이 부모님 가슴에 대못을 박는 것과 같았다고 말합니다.

바리스타 일을 시작하기 전까지 상당기간 박 씨의 성격은 소심한 은둔형에 가까워졌습니다.

▶ 인터뷰 : 박준하 / 서울 서대문구
- "자식이 자퇴를 결정한다고 하니 이거는 정말 부모 입장에서는 가슴이 철렁 내려앉을 일이고…. 사실 과거에는 제가 자신감도 많이 없었고 목소리도 위축되는 경향이 있었어요."

고등학교 2학년 신분이어야 할 김유림 씨는 학교를 관두고 현재 직업교육과 검정고시 공부를 병행하고 있습니다.

최근 자신이 만든 빵을 부모님이 맛있게 드신 이후 뚜렷한 목표의식이 생겼습니다.

▶ 인터뷰 : 김유림 / 서울 중랑구
- "자퇴하고 빵도 만들어서 자랑스러워 하셨어요. (부모님께서) 엄청 맛있다고 하시면서…. 검정고시 공부 열심히 하면서 꼭 딸 겁니다. 제과제빵학과 가서 졸업해서 10년 뒤에는 제가 직접 할 예정입니다."

학교 밖 청소년은 은둔형과 비행형, 직업형 등 다양한 유형으로 나뉘는데, 지난해에만 전국의 초중고교생 가운데 학업을 중단한 학교 밖 청소년은 3만 2천여 명이 넘습니다.

가슴 밖으로 꺼내기 어려운 사연 등으로 학교 밖 청소년이 됐지만, 미래를 다시 그리고 꿈을 찾을 수 있었던 원동력은 가족의 지원과 관심이었습니다.

MBN뉴스 전남주입니다.

영상취재 : 조영민 전범수 기자
영상편집 : 이유진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기자 섬네일

전남주 기자

보도국 사회1부이메일 보내기
  • - 2009년 3월 입사
    - 현 교육부 서울시교육청 출입
    - 서울시청 고용노동부 등 출입
  • MBN 전남주 기자입니다. 오늘도 진실을 보고 듣기 위해 열심히 뛰겠습니다.
화제 뉴스
  • 윤 대통령 "전 정권 장관 훌륭한 사람 봤나"…박지원 "논란 인사 자질 떨어져"
  • 외제차 노려 41번 부딪힌 뒤 억대 보험금 챙긴 오토바이맨
  • 윤 정부 에너지 정책 방향 확정…"2030년까지 원전 비중 30% 이상"
  • [데이터루50호] 거리두기 끝났는데도 편의점 활황...심화되는 '런치플레이션'
  • 20대 여성, 퇴근길 가양역 인근서 실종…"일주일 동안 연락두절"
  • [영상] 25t 덤프트럭, SUV 충돌 후에도 '직진'…운전자 사망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