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택시기사에 욕설하고 발길질…담배 피우며 "그냥 가"

심우영 기자l기사입력 2022-05-28 19:31 l 최종수정 2022-05-28 20:0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앵커멘트 】
광주에서 술에 취한 남성이 택시기사에게 욕설과 발길질을 하는 사건이 발생했습니다.
이 남성은 오락실에서 난동을 부리다 테이저 건을 맞고 경찰에 붙잡혔는데, 경찰이 범인을 3시간 만에 풀어줘 논란이 되고 있습니다.
심우영 기자입니다.


【 기자 】
한 남자 승객이 문을 거칠게 열고 택시에 탑니다.

마스크도 안 쓴 채 손에는 담배까지 들었습니다.

"(예약을 받아서….) XXX 그냥 가"

창문을 열고 행인에게 욕을 하고, 담배를 꺼달라는 요청에 발로 찰 듯 위협합니다.

"(담배 좀 어떻게 꺼주세요. 사장님.) XXX 나한테 명령하지 마. 발로 차기 전에"

신변에 위협을 느낀 택시기사는 결국 차에서 내려 경찰에 신고합니다.

만취한 이 30대 남성은 인근 오락실에서 난동을 부리다 경찰이 쏜 테이저건을 맞고 체포됐습니다.

경찰 조사에서 남성은 교도소에 갔다 왔는데, 그 사이 자신이 운영하던 오락실이 다른 사람에게 넘어간 사실을 알고 행패를 부린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그런데 이 남성은 불과 3시간 만에 경찰서에서 풀려난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 인터뷰(☎) : 피해 택시기사
- "흉기까지 소지했던 사람을 세상에 자해까지 했던 사람을 체포했음에도 3시간 만에 풀어줬다네요. 황당한 거예요."

경찰은 조사가 불가능한 상황이었다고 해명했습니다.

▶ 인터뷰(☎) : 경찰 관계자
- "술이 만취되어 있기 때문에 저희가 조사할 수 없어서 신원보증 확보, 석방을 한 거예요."

경찰은 남성을 주거침입 혐의로 입건하고, 운전자 특정범죄가중처벌법상 폭행 혐의 적용을 검토하고 있습니다.

MBN뉴스 심우영입니다. [simwy2@mbn.co.kr]

영상취재 : 김지억 VJ
영상편집 : 박찬규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윤 대통령 부부, 기내 깜짝 등장..김건희 여사 언론에 첫 인사 [엠픽]
  • [속보] 완도 해상서 발견 승용차, 실종가족 차량 번호판 확인
  • [속보] 이명박 전 대통령 형집행정지로 3개월 일시 석방
  • "이틀 전 출국했어야"…제주 찾은 몽골 관광객 23명 연락두절
  • 빌라 옥상에 텐트 치고 밤낮으로 소음…"역대급 민폐 이웃"
  • "내 집에서 내가 피우겠다는데"…흡연자가 낸 호소문?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