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

결제 안 하고 '당당히'…남양주 곱창집서 '먹튀'한 여성 2명

기사입력 2022-07-01 14:59 l 최종수정 2022-07-01 15:0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보배드림 "하루가 지나도 결제 안 하는 것은 먹튀"
먹튀, 무전취식으로 경범죄 처벌 가능

사진= 보배드림 인스타그램 갈무리
↑ 사진= 보배드림 인스타그램 갈무리

경기도 남양주의 한 곱창집에서 여성 2명이 음식값을 내지 않고 도망가는 이른바 '먹튀(먹고 튀기)'를 했다는 사연이 제보됐습니다 .

지난 30일 온라인커뮤니티 보배드림은 인스타그램을 통해 먹튀를 한 여성 2명의 모습이 담긴 사진을 공개했습니다.

보배드림은 해당 제보를 전달하며 "여성 2명이 지난달 28일 저녁 9시쯤 남양주 곱창집에서 결제하지 않고 나갔다"며 "아직 결제하러 오지 않았다"고 밝혔습니다.

사진= 보배드림 인스타그램 갈무리
↑ 사진= 보배드림 인스타그램 갈무리

공개된 사진에서는 다양한 각도로 촬영된 여성들의 모습이 담겨 있었습니다. 이때 한 명은 흰색 옷에 같은 색 슬리퍼를 신고 있었고 또 다른 여성은 검은색 옷에 검은색 슬리퍼를 신고 있었습니다.

보배드림 측은 "보통 먹튀한 사람 변명이 일행이 결제한 지 알았다는 말인데 이게 진실이라면 '사줘서 고맙다'는 말을 하다 결제하지 않은 사실을 알게 된다"며 "이럴 때는 다시 돌아와 결제하는 게 정상인데, 하루가 지나도 결제하러 오지 않는 건 먹튀"라고 했습니다.

사진= 보배드림 인스타그램 갈무리
↑ 사진= 보배드림 인스타그램 갈무리

이를 본 누리꾼들은 "지인은 다 알아보겠다", "돈이 없으면 먹지를 말든가, 자영업자들 고생이네", "테이블마다 키오스크 설치해서 선결제 시스템

으로 바꿔야 한다" 등 반응을 보였습니다.

이러한 먹튀는 무전취식으로 경범죄처벌법 제3조에 따라 10만 원 이하 벌금·구류·과료 등에 처할 수 있습니다. 무전취식 행위가 상습적이거나 고의성이 인정될 경우에는 형법상 사기죄가 적용될 수 있는데 사기죄가 적용될 경우 10년 이하 징역 또는 2000만 원 이하의 벌금을 물릴 수 있습니다.

[디지털뉴스부]


MBN 종합뉴스 평일용 배너
화제 뉴스
  • 경제학자 이준구 "윤 대통령이 '집값 안정'? 염치없다"
  • [단독] "생일 파티 왜 초대 안해"…흉기로 찌른 뒤 도주한 남성 검거
  • 주호영 "당 갈등, 국민께 사과…이준석 가처분 기각 확신"
  • 신혼 경찰관 결혼 5개월 만에 불륜…내연녀는 '1,000만 원 배상'
  • 이준석 "통 큰 줄 알았는데…윤 대통령에 국민도, 저도 속았다"
  • "여동생이 PT 800만 원 계약"…환불 요청에 트레이너 반응은?
오늘의 이슈픽
  • 인기영상
  • 시선집중

스타

핫뉴스

금주의 프로그램
이전 다음
화제영상
더보기
이시각 BEST
뉴스
동영상
주요뉴스
더보기
MBN 인기포토
SNS 관심기사